콘텐츠 바로가기
홈으로

블로킹

전체기사

이연제약-큐로셀, CAR-T 조인트벤처 설립

팍스넷뉴스 2019.03.22 11:22 댓글 0

상업 생산 위한 MOU 체결… 양 기관 시너지 기대

[팍스넷뉴스 정재로 기자] 이연제약과 CAR-T 치료제 전문 바이오벤처 큐로셀이 조인트벤처 설립을 추진한다.


이연제약은 21일 서울 삼성역 본사에서 큐로셀과 차세대 CAR-T(Chimeric Antigen Receptor) 항암유전자세포치료제의 상업 생산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MOU를 통해 양사가 설립하는 조인트벤처는 큐로셀에서 개발 중인 신규 CAR-T 치료제를 비롯해, 유전자세포치료제 생산의 핵심 원료인 렌티바이러스의 생산과 공급을 담당할 계획이다.


CAR-T 치료제는 2017년 미국 FDA에서 최초로 허가된 항암유전자세포치료제다. 특히 혈액암 환자에서의 탁월한 완치 효과가 입증되어 전 세계적인 관심을 끌고 있는 치료제로 향후 발전 가능성이 무한한 분야로 평가받고 있다.


이연제약 유용환 대표는 “이번 조인트벤처 설립 추진을 통해 기존의 유전자치료제(DNA 및 바이러스 기반)와 항체치료제 뿐만 아니라 CAR-T 세포치료제까지 다양한 영역으로 바이오 파이프라인을 확장해 나갈 것” 이라며 “현재 건설 중인 충주 바이오 공장은 향후 다양한 파이프라인 및 플랫폼 기술을 기반으로 글로벌 바이오 생산 허브가 될 것이다”고 밝혔다.


큐로셀은 면역억제기전을 극복하는 차세대 CAR-T 치료제를 개발 중이며, 2020년 림프종 환자를 대상으로 하는 국내 임상개시를 계획하고 있다.






정재로 기자 zero@paxnetnews.com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