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로봇 관련株, 정부 육성정책 힘입어 ‘급등’
문재인 대통령 “세계적인 스타기업 20개 육성 계획”


주식시장에서 로봇과 관련한 종목들의 주가가 급등하고 있다. 정부가 로봇산업을 정책적으로 육성할 것이라는 기대감이 작용하고 있다.


25일 오후 1시 43분 현재 로보로보는 전날보다 755원(29.84%) 오른 3285원을 기록하고 있다. 이외 로보티즈, 디에스티로봇 등 로봇과 연관된 사업을 하는 기업들의 주가도 전날대비 15% 이상의 상승률을 나타내고 있다.


이같은 로봇 관련종목의 주가 상승은 지난 22일 대구에서 열린 로봇산업 육성 전략 보고회와 관련 있다. 보고회에는 문재인 대통령도 참석해 산업 육성에 지원을 다하겠다는 약속도 했다.


문 대통령은 “정부는 ‘사람을 위한 로봇 산업’이라는 원칙 아래 2023년 로봇산업 글로벌 4대 강국을 목표로 삼았다”며 “작지만 강한, 세계적인 스타 기업 20개를 만들어낼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정부는 서비스로봇 총 1만대를 보급할 계획도 발표했다. 10개 지방자치단체와 함께 사회적 약자, 마트·병원, 현장근로자 등을 대상으로 2023년까지 돌봄·물류·웨어러블로봇 등을 공급한다는 계획이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