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인플러그, 서울교통공사·위홈과 관광 플랫폼 구축
탈중앙화 신원 서비스…역세권 내 관광 서비스 개선 계획


국내 핀테크 기업 코인플러그가 조합형 공유숙박 스타트업 위홈·서울교통공사와 함께 스마트관광 플랫폼 구축에 나선다. 코인플러그의 자체 블록체인 기술을 관광서비스에 접목시켜 외국인 관광객들의 서비스 편의성을 향상시키겠다는 계획이다.


코인플러그는 서울교통공사, 조합형 공유숙박 스타트업 위홈과 함께 ‘서울메트로스테이’를 구축하기 위해 포괄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서울메트로스테이는 외국인 관광객을 위해 역세권에 위치한 공유 숙소의 숙박권, 지하철 이용권, 인근 관광지 입장권, 관광 정보 등을 결합한 서비스다.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코인플러그는 자체 개발한 탈중앙화 아이디 기술의 실제 사용사례를 선보일 예정이다. 협약에 따라 3사는 6월 중 ▲홍대입구역 ▲안국역 ▲이태원역 ▲강남역 ▲명동역 등 5개 역에서 숙박 중심의 시험 서비스를 우선적으로 선보인다. 추후 코인플러그가 제공할 아이디·인증 및 결제 시스템 등을 적용해 사업을 확장해 나갈 계획이다.


아이디·인증 관련 서비스는 코인플러그의 신원 특화형 블록체인 플랫폼인 메타디움(Metadium) 기반의 ID서비스인 메타ID 소프트웨어개발도구(SDK)가 적극 활용되며, 결제 시스템에는 코인플러그가 자체 보유한 블록체인 기반 결제 프로세스가 적용된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