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부산 연지2구역 단지명 ‘래미안 연지 어반파크’ 확정
부산진구 첫 래미안…전용 51∼126㎡, 1360가구 일반분양

삼성물산은 오는 6월 부산 진구 연지 2구역을 재개발해 선보일 아파트 이름을 ‘래미안 연지 어반파크’로 확정했다고 16일 밝혔다.


삼성물산이 부산 진구 래미안 연지2구역을 재개발하는 래미안 연지 어반파크 아파트 예상 조감도.


단지명 ‘어반파크’는 도시의, 세련된 의미의 ‘Urban(어반)’과 공원을 뜻하는 ‘Park’(파크)를 결합한 단어다.


래미안 연지 어반파크는 지상 최고 33층, 21개동 총 2616가구 규모로 조성한다. 이 가운데 전용면적 51~126㎡ 1360가구를 일반분양 한다.


삼성물산은 부산진구의 첫 래미안 단지인만큼 다양한 커뮤니티시설과 특화 평면, 최첨단 설계를 적용할 예정이다. 전 가구를 남향 위주로 배치했고 주차장을 100% 지하화한 공원형 아파트로 설계했다.


단지가 위치한 부산진구는 부산시의 경제·문화의 중심지로 교육·생활편의시설들이 잘 갖춰져있다. 연지초등학교가 아파트와 인접하며 초연중학교, 초읍중, 부산진고등학교 등도 도보로 접근 가능하다. 시립도서관, 학생교육문화회관 등의 교육 문화시설도 인근에 있다.


서면역 일대를 따라 상업시설과 롯데백화점, 쥬디스태화, NC백화점, 서면지하상가, 전포카페거리 등의 번화가가 있다. 단지 주변지역으로 대형 마트와 전통시장도 위치한다. 부산시청, 부산진구청 등의 행정기관은 물론 부산고등법원, 부산지방검찰청, 법무법인 등이 모여 있는 법조타운도 인근에 자리고 있다.


부산시민공원과 부산어린이대공원, 초연근린공원등도 인접하다. 성지로, 신천대로, 동평로 등을 통해 동서고가도로, 거제대로, 백양터널 등 부산의 주요 교통망으로 빠르게 진입 가능하다.


일대에 대규모 정비사업도 활발해 주거여건도 나아질 전망이다. 부산시에 따르면 부산진구는 재정비사업으로 17곳에서 총 2만3733가구의 아파트 공급이 계획돼 있다.


한편 삼성물산은 래미안 연지 어반파크 모델하우스 오픈에 앞서 웰컴라운지(분양홍보관)를 운영하고 있다. 부산광역시 동래구 중앙대로 1381번길 3 성은빌딩 1층에 위치하는 웰컴라운지에서는 매주 수요일 오후 2시, 토·일요일 오전 11시, 오후 2시에 사전 예약자를 대상으로 분양설명회를 진행한다. 전문 상담사를 통해 사업지 정보와 청약제도 개편에 따른 자세한 상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