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HP, 탈모 모바일 플랫폼 ‘우수수’에 시드투자
시장규모 성장 기대…온라인 쇼핑몰 구축 계획 등 밝혀

스타트업을 육성하는 헬스케어 전문 엑셀러레이터인 디지털 헬스케어 파트너스(DHP)는 탈모 전문 모바일 O2O 플랫폼 ‘우수수’를 서비스 하는 삼손컴퍼니에 시드(seed)투자 및 엑셀러레이팅을 시작한다고 13일 밝혔다.



우수수는 탈모로 고민하는 이들이 머리 사진을 통해 전문적인 상담과 견적을 받아볼 수 있는 서비스다. 탈모 관리에 대한 각종 정보와 다른 탈모인과 고민과 후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도 있다.


특히 자신의 탈모 사진을 등록하면 우수수에 입점한 160여 개의 탈모 전문 병원, 모발이식 업체 등으로부터 3일 이내에 최소 8건 이상의 전문가 의견, 모발이식, 가발, 두피 관리 등에 대한 견적을 받아볼 수 있다고 DHP는 전했다.


국내 탈모 관리 시장은 4조원 규모로, 최근 시장규모가 급성장하고 있는 추세다.


국민건강보험공단에 따르면 최근 5년 동안 탈모 증세로 병원을 찾은 환자는 100만명을 넘어섰다. 이중 20~30대 젊은 환자가 전체의 40% 이상을 차지하고 있다. 의료보험 미적용 대상자나, 잠재적 환자군을 포함하면 관련 시장은 더욱 클 거라는 게 DHP의 설명이다.


탈모 관련 제품 시장도 성장세다. 탈모 방지 기능 샴푸는 헤어 제품 시장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2015년 13%에서 2017년 20%로 증가했다.


삼손컴퍼니는 모바일 플랫폼을 통해서 탈모인들이 탈모 치료나, 모발 이식, 가발, 미용 등 탈모 관련 서비스를 연계하고 전문적 정보의 제공하는 등 전주기적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는 계획이다. 아울러 우수수를 탈모 전문 온라인 쇼핑몰로도 확장하기로 했다.


안현진 삼손컴퍼니 대표는 “현재 전국 단위의 탈모 전문점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있다”며 “커뮤니티 기능과 커머스 플랫폼도 개발 중”이라고 전했다.


최윤섭DHP 대표파트너는 “국내 탈모 시장의 니즈와 성장성은 매우 큰 반면, 여전히 접근성이 낮고 정보의 비대칭성이 큰 시장”이라며 “DHP의 의료 전문성과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삼손컴퍼니가 탈모 시장에서의 기회를 선점할 수 있도록 돕겠다”고 밝혔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