텔콘RF제약 "비보존, 진통제 주사 상품명 확정"
비마약성 진통제 주사제…美 FDA 어나프라(Unafra) 공식 승인

텔콘알에프제약 관계사 비보존이 수술 후 통증 치료제인 비마약성 진통제 주사제의 상품명을 '어나프라(Unafra)'로 확정했다.


비보존은 9일(미국 현지시간) 미국 식품의약국(FDA)으로부터 어나프라 상품명을 인정한다는 내용의 공문을 받았다고 10일 밝혔다.


어나프라는 비보존이 개발 중인 비마약성 진통제 '오피란제린(VVZ-149)'의 주사제다. 오피란제린은 현재 미국에서 수술 후 통증 임상 3상 시험을 위한 환자 등록을 진행하고 있다.


비보존 관계자는 "이번에 FDA가 어나프라를 인정한 것은 실제 품목허가 시 공식적인 승인을 해주겠다는 것을 의미한다"며 "로고 작업이 마무리되면 미국에서 적극적으로 홍보할 것"이라고 밝혔다.


비보존은 어나프라가 수술 시작에 관여되는 1차 치료제로 인정되면 마약성 진통제인 오피오이드를 대체할 것으로 보고 있다. 현재 미국에서 연간 7000만건 이상의 수술이 이뤄지며, 이 중 90%는 오피오이드가 필수적으로 사용되고 있다.


앞선 관계자는 "현재 치료비용으로 1회당 150달러(한화 약 18만원)를 목표로 하고 있어 오피오이드 대비 가격 경쟁력이 있다"며 "미국에서 수술 중 10%에 사용될 경우 연간 10억달러(약 1조1000억원) 이상의 매출이  가능하다"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