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게임즈, 내달 中차이나조이 첫 참가
B2B 전시관 운영…신작 라인업 10여종 소개


라인게임즈가 중국 최대 규모 게임전시회인 '차이나조이'에 첫 출격한다. 


라인게임즈는 내달 2일부터 5일까지 중국 상하이 신국제박람센터에서 개최되는 게임전시회 '차이나조이 2019'에서 B2B 전시관을 운영한다고 11일 밝혔다.


올해로 17회째를 맞는 '차이나조이'는 현지 최대 규모의 게임 엔터테인먼트 종합 전시회로, 지난해 기준 약 900여 개의 기업 및 단체, 약 35만 명에 이르는 참관객을 동원했다. 


라인게임즈는 이번 '차이나조이 2019'에서 모바일 및 PC, 콘솔 등 자사가 준비 중인 신작 라인업 10여종을 소개할 계획이다. 또해외 파트너들과 교류를 활성화하는 한편 글로벌 사업 다각화를 위한 다양한 형태의 비즈니스 협업을 전개할 방침이다. 이를 위해 행사가 진행되는 신국제박람센터 'W4 B101'구역에 라인게임즈의 기업 아이덴티티를 강조한 B2B 부스를 운영할 예정이다.


김민규 라인게임즈 대표는 "중국 최대 게임 박람회인 '차이나조이 2019' 참가를 매우 뜻 깊게 생각한다"며 "이번 행사를 통해 다양한 파트너들과 교류를 확대하고 중국 및 글로벌 사업에 박차를 가하는 계기로 삼을 것"이라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