옐로스토리, ‘레뷰 코퍼레이션’으로 사명 변경
인플루언서 마케팅 플랫폼 서비스명도 ‘레뷰(REVU)’로 통일

인플루언서 마케팅 기업 옐로스토리가 글로벌 브랜드 도약을 목표로 새로운 사명과 통합 서비스명을 공개했다. 


옐로스토리는 글로벌 시장에서 인플루언서 마케팅 플랫폼의 인지도 강화와 기업 이미지 제고를 위해 사명을 ‘레뷰 코퍼레이션(REVU Corporation)’으로 변경했다고 5일 밝혔다. 



국내와 해외에서 각각 ‘위블(Weble)’과 ‘레뷰(Revu)로 사용됐던 인플루언서 마케팅 플랫폼 서비스명도 장기적 비전 아래 레뷰로 통일했다. 


레뷰는 소셜미디어에서 활동 중인 인플루언서들에게 다양한 서비스와 상품 체험 기회를 제공하고, 이를 통해 얻은 경험을 콘텐츠로 만들어 공유하는 인플루언서 마케팅 플랫폼이다. 


2016년 태국을 시작으로 베트남, 인도네시아, 대만, 필리핀 등 아시아 5개 국가에서 서비스 중이다. 오는 2021년까지 유럽과 남미, 미국 시장에 차례로 진출해 글로벌 브랜드로서 입지를 확고히 다져나갈 계획이다.  


현재 전 세계 50만명 이상의 인플루언서 회원과 함께 월 평균 8000회 이상의 인플루언서 마케팅을 진행하고 있다.


레뷰 코퍼레이션은 기업철학을 담은 새로운 BI(Brand Identity)도 공개했다. BI는 ‘양질의 리뷰 콘텐츠로 건전한 소비문화 창출에 앞장선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새로운 BI는 인플루언서의 객관적인 관점과 소비자의 올바른 시선을 형상화한 눈동자 심볼에 창조적 영감을 상징하는 고급스러운 보라색을 더해 브랜드 정체성을 강화했다. 브랜드의 신뢰감과 친근함을 강조한 것이 특징이다. 


정연 레뷰 코퍼레이션 공동대표는 “글로벌 시장에서 레뷰의 브랜드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사명 변경과 서비스명 통합을 결정하게 됐다”라며 “레뷰 코퍼레이션이 보유한 플랫폼 기술력과 운영 노하우를 토대로 글로벌 인플루언서 마케팅 시장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