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웨이 인수, SK·하이얼·칼라일·베인 예비후보 外

코웨이 인수…SK·하이얼·칼라일·베인 예비후보 선정 [서울경제]


웅진그룹은 웅진코웨이의 적격인수 예비후보로 SK네트웍스와 중국 하이얼그룹, 칼라일, 베인캐피털 등을 선정했다. 본입찰은 이들 쇼트리스트에 포함된 인수후보의 실사 이후 오는 9월 중순께 이뤄질 예정이다.


SK바이오팜 하반기 IPO 나설까…SK매직은 내년 가닥 [머니투데이]


SK바이오팜은 올해 하반기 공모 절차에 돌입할 것이란 전망이 우세하지만 최근 시장 상황을 고려하면 변수가 발생할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는 관측이다. SK바이오팜은 기업가치가 최대 5조원을 넘어설 수 있어 올해 IPO 시장 최대어로 꼽힌다.


'검은 월요일' 코스닥 폭락에 3년만에 '사이드카' [주요언론]


코스닥 선물지수가 장중 한때 6% 이상 급락하면서 3년여 만에 사이드카(Sidecar)가 발동됐다. 코스닥 지수가 대폭 하락하며 사이드카가 발동된 것은 2016년 6월 24일 이후 3년 1개월여 만이다.


이재용 "두려워하지 말자"…日 2차보복에 사장단 긴급소집 [주요언론]


삼성전자의 이재용 부회장이 5일 삼성 전자계열사 사장단을 긴급 소집해 일본의 수출 규제에 대한 대응 방안을 논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부회장은 오는 6일부터는 삼성전자를 비롯한 전자 계열사의 전국 사업장을 직접 찾아 현장경영 행보를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롯데케미칼, 2분기 영업이익 3461억원.. 50.6%↓ [주요언론]


롯데케미칼이 미·중 무역분쟁의 직격탄을 맞아 영업이익이 반토막 났다. 롯데케미칼은 미국 공장 준공과 국내 공장 증설 등을 통한 규모의 경제 확보로 실적 반등을 꾀한다는 계획이다.


교보·대신증권 회사채에 1兆 이상 '뭉칫돈' [한국경제]


교보증권에 이어 대신증권도 회사채로 1조원이 넘는 투자수요를 확보했다. 신용도가 같은 다른 기업보다 금리가 다소 높고 증권사들의 실적이 이전보다 안정화된 것도 흥행에 기여했다는 평가다.


S&P , 이마트 신용등급 BBB-로 강등 [파이낸셜뉴스]


글로벌 신용평가사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는 향후 이마트의 수익성이 저하될 전망이라며 장기 신용등급을 BBBO에서 BBB-로 하향조정했다.  이마트의 전통적인 유통채널인 대형마트 사업은 계속해서 어려움에 직면할 것이란 예상이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