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 이추위, 신임 사장에 안현호 전 지경부 차관 추천
다음달 5일 임시주총·이사회 거쳐 확정
안현호.(사진=KAI)


한국항공우주산업(KAI) 이사후보추천위원회(이추위)가 신임 사장 선임을 위한 사내이사 후보에 안현호 전 지식경제부 차관을 추천했다. KAI는 김조원 사장이 지난달 청와대 민정수석으로 자리를 옮긴 뒤 최종호 전무(개발본부장) 직무대행 체제에 있었다.


21일 KAI에 따르면 회사는 안 전 차관을 신임 사장 사내이사 후보로 추천하고, 임시이사회를 열어 임시주주총회에서 상정할 안건인 ‘이사 선임의 건’을 의결했다. 


KAI 이추위는 “안 전 차관은 과거 자본재산업국과 산업기술국, 산업경제실을 이끌어 산업 육성정책에 정통하고 무역협회 부회장을 지내 해외시장에 대한 이해도 매우 높다”고 말했다. 이어 “정부 정책에 맞춰 국내 항공우주산업을 혁신성장동력으로 육성하고, 수출시장을 개척할 적임자로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안 내정자는 서울대학교 무역학과를 졸업했고, 산업자원부 산업기술정책과장·산업기술국장, 지식경제부 산업경제실장·제1차관, 한국무역협회 상근부회장 등을 역임했다. 현재 한국산업기술대 총장을 맡고 있다.  


KAI는 다음달 5일 임시주총과 이사회를 거쳐 대표이사 선임을 확정할 계획이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