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홈으로

건설∙부동산

호반그룹, 30주년 맞아 CI·BI 리뉴얼

팍스넷뉴스 2019.03.13 11:08 댓글 0

레저 등 사업군 확장 의지 반영…이달말 서초 신사옥 입주

[팍스넷뉴스 박지윤 기자] 호반그룹은 창립 30주년을 맞아 그룹통합 CI(Corporate Identity)와 건설계열 주택브랜드 ‘호반써밋’, ‘베르디움’의 새로운 디자인을 13일 공개했다.





새로운 CI는 호반의 심볼마크인 블록모양을 유지하면서 블록 안에 있던 호반이 밖으로 나온 형태다. 심볼마크의 회색 블록은 호반의 노하우와 전문성을, 주황색 블록은 밝은 미래를 상징한다. 로고에는 신뢰와 전문성을 바탕으로 ‘고객의 삶의 기반에 행복과 가치를 실현하겠다'는 뜻을 담았다.


창립 30주년 기념 엠블럼에는 호반그룹이 지나온 30년의 과정을 형상화했다. 숫자 ‘30’이 단계적으로 상승하는 모습은 호반이 쌓아온 30년의 업적을 상징하는 동시에 앞으로 성장해 나갈 호반의 미래를 의미한다. 이번 30주년 엠블럼은 각종 광고, 홈페이지, 사인물 등 다양한 매체를 통해 활용할 예정이다.


호반건설(호반그룹의 건설계열) 브랜드인 ‘호반써밋’과 ‘베르디움’ BI(Brand Identity)도 리뉴얼해 브랜드 이미지를 강화했다. 호반건설은 고객 눈높이에 부합된 브랜드 가치를 전달하기 위해 지난 2010년부터 주상복합 단지에만 사용하던 ‘호반써밋플레이스’를 ‘호반써밋’으로 리뉴얼했다.


‘호반써밋’ BI는 형태적으로는 견고함을 보여주기 위해 모두 대문자로 구성했다. 상징 컬러는 기존 골드컬러에서 로즈골드(Rose Gold)로 변경했다. 블랙과의 조합은 한 단계 격상한 라이프 스타일을 표현한 것이다.


베르디움의 새로운 BI는 기존 심볼마크를 단순화해 유기적인 도형과 고급스러운 자연의 색을 조합한 것이 특징이다. 아름다운 자연을 상징화해 ‘푸른 자연과 함께하는 고품격 주거공간에서의 삶’을 표현했다. 고급스러운 서체는 ‘베르디움’의 프리미엄 공간을 상징한다.


호반건설은 이달 말 인천 송도국제도시 M2블록에 ‘호반써밋 송도’를 시작으로 위례신도시(송파권역)에 ‘호반써밋 송파 I, II’ 등 ‘호반써밋’과 ‘호반베르디움’ 2만여 가구를 공급할 예정이다. 단지명 등은 사내 브랜드 위원회에서 심의를 거쳐 적용할 예정이다.


호반그룹 관계자는 “호반그룹의 새로운 CI에는 소비자의 생활과 공간을 풍요롭게 할 수 있는 다양한 사업영역으로 확장하고자 하는 의지를 담았다”며 “고객들의 신뢰와 기대를 바탕으로 서울, 수도권을 중심으로 ‘호반써밋’, ‘베르디움’ 브랜드 단지들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호반그룹은 주택사업을 주력으로 건축, 토목, 임대, 방송미디어, 금융투자업 등의 사업을 영위하고 있다. 지난 1월과 2월에는 덕평CC와 서서울CC를 차례로 인수해 현재 국내 7곳, 해외 1곳의 리조트와 골프장을 운영 중이다. 호반건설은 다양한 레저사업 확장을 꾀하고 있으며 이달 말 서초동 신사옥으로 입주할 예정이다.






박지윤 기자 jy2gogo@paxnetnews.com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