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스트아이, 3분기 영업익 40억…전년比 233%↑
매출액 277억원, 전년比 68% 증가…올해 사상 최대 실적 달성할듯






[팍스넷뉴스 권준상 기자] 넥스트아이가 올해 상반기 사상 최대 실적을 기록한 데 이어 3분기에도 호실적을 기록했다.


넥스트아이는 3분기 연결기준 영업이익은 39억795만원으로 233% 늘었다고 14일 밝혔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277억3557만원으로 68% 증가했고, 당기순이익은 17억9866만원을 기록했다.


연결기준 3분기 누적 매출액은 674억1766만원으로 52% 늘었다. 영업이익은 110억3807만원, 당기순이익은 75억7627만원을 달성해 모두 흑자전환했다.


자회사 이노메트리, 마인즈아이를 포함한 기존 머신비전 사업 부문에서도 실적이 크게 증가했을 뿐 아니라 중국 화장품 프랜차이즈 사업 유미애를 중심으로 한 화장품 사업 부문에서도 지속적인 성과를 거두고 있다는 게 넥스트아이의 설명이다.


머신비전 사업부의 3분기 누적 매출액은 454억4685만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52% 증가했다. 이노메트리가 3분기 누적 매출액 236억7161만원, 영업이익 62억5242만원, 당기순이익 48억8943만원을 기록해 머신비전 사업부의 실적 호조를 이끌었다.


화장품 사업부의 3분기 누적 매출액도 223억5658만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47% 늘었으며 영업이익 24억5613만원, 당기순이익은 23억8476만원으로 모두 흑자전환했다. 직전 분기 대비로도 매출액 137%, 영업이익 64%, 당기순이익 84%로 큰 실적 성장을 이뤘다. 유미애 가맹점 개수가 늘어남에 따라 가맹비 외 제품 공급 및 판매가 늘어나 마진율이 높아지는 사업 구조다.


넥스트아이 관계자는 “한중 화장품 사업 확대와 자회사 이노메트리 등의 큰 성장으로 올해 사상 최대 실적을 자신한다”며 “관계사, 협력사, 가맹점들과 공동체 정신을 발휘해 사업에서도 높은 성과를 거두고 있고, 한중의 우수 자원을 결합한 비즈니스 모델로 핵심 경쟁력을 보유해 시장점유율도 크게 높아지고 있다”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