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제약, 비아그라 제네릭 대만 기업과 23억원 계약

[팍스넷뉴스 김진욱 기자] 서울제약이 발기부전치료제로 사용되는 비아그라의 구강붕해필름 제네릭 제품에 대해 대만 제약기업 센터랩(Center Laboratories Inc.)과 23억5600만원 규모의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27일 공시했다. 계약기간은 오는 28일부터 2024년 7월 27일까지 10년이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