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제약, 동남아 전문의 대상 ‘카나브 아카데미’ 개최
싱가포르, 태국 등 4개국 순환기내과 의료진 45명 초청

[정재로 기자] 보령제약과 쥴릭파마이 지난 26일과 27일 양일간 동남아 4개국( 필리핀, 싱가포르, 태국, 말레이시아) 순환기내과 주요 전문의 45명을 초청해 ‘카나브 아카데미’를 진행했고 29일 밝혔다.


이번 아카데미는 보령제약 예산캠퍼스 투어와 카나브 임상데이터 강의, 각국 환자처방사례 공유를 통해 카나브 신뢰도를 높이고 브랜드를 강화하기 위한 목적이다.


보령제약과 쥴릭파마는 지난 2017년 1월부터 동남아시아 주요 5개국(싱가포르,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필리핀, 베트남) 심장내과 전문의 6명으로 구성된 자문단 미팅과 아시아태평양 심장학에서 심포지엄을 진행하는 등 카나브의 글로벌 시장안착을 위한 준비를 진행해왔다.


현재 카나브는 싱가포르(2018), 말레이시아(2018), 필리핀 (2019), 태국 (2019) 4개국에서 처방이 이루어지고 있다.


쥴릭파마 동남아지역 메디컬 책임자 마크 앤서니 리베라 박사는 "카나브의 다양한 임상 데이터는 고혈압 환자의 혈압조절 및 안정적인 혈압관리를 통해 삶의 질 향상에 도움을 줄 뿐만 아니라, 안전성과 내약성 등 품질의 우수성이 더해져 전문의들에게 신뢰성을 더욱 높여줄 것”이라고 말했다.


보령제약 이삼수 사장은 “의약품 처방의 시작은 제품의 신뢰도와 우수한 임상데이터”라며 “앞으로도 쥴릭파마와의 강력한 파트너쉽을 통해 제품의 신뢰도와 우수한 임상데이터를 알릴 수 있는 다양한 마케팅을 공동 진행해 동남아시장에서의 성과를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현재 동남아에서는 카나브플러스 및 듀카브 발매허가가 진행 중이며 올 하반기에는 멕시코에서 듀카브가 발매될 예정이다. 내년 상반기에는 과테말라, 도미니카공화국 등의 중앙아메리카 국가에서 카나브 시장진출이 예정돼 있는 등 글로벌 시장에서 카나브의 성장이 더욱 가속화될 것으로 보령제약 측은 기대하고 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