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 신사업추진본부 신설
본부장에 김창환 전무 임명…조직개편 실시


[팍스넷뉴스 이상균 기자] 대우건설이 신사업추진본부를 신설하는 등 소폭의 조직개편과 인사를 단행했다고 31일 밝혔다.


우선 회사의 중장기 발전을 위한 신사업발굴과 창출에 중점을 두기 위해 신사업추진본부를 설립했다. 젊은 인재를 발탁해 전진 배치하고 창의적인 업무 수행을 유도한다는 계획이다. 초대 본부장에는 주택·건축 개발사업을 이끌고 최고재무책임자(CFO)를 역임한 김창환 전무가 임명됐다.


기존 전략기획본부는 경영기획본부로 개편해 경영기획 업무에 집중하도록 했다. 경영기획본부장에는 전략기획본부장을 맡던 조성진 전무가 유임됐다. 


기업가치제고본부는 중장기 미래 성장 방향제시와 당면한 현안 해결을 주관하는 미래전략본부로 개편했다. 기존 기업가치제고본부장을 맡았던 임판섭 상무가 그대로 자리를 이어받는다. 


조직체계는 8본부 1원 38실 107팀에서 9본부 1원 40실 110팀으로 변경된다. 이번 조직개편 및 보직인사는 8월1일자로 시행한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