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신라젠, 펙사벡 임상중단 권고에 하한가 직행
3만1200원까지 하락…CB 전환가액에도 못 미쳐


신라젠이 개장과 동시에 하한가로 직행했다. 항암제 펙사벡의 임상시험 중단 권고의 여파다.


신라젠 주가는 2일 9시 10분 현재 전일 대비 29.97% 하락한 3만1200원을 기록하고 있다. 한동안 4만원대를 유지하던 신라젠은 이날 가격제한폭까지 하락하면서 3만원대를 간신히 유지하고 있다.


신라젠은 지난 1일 미국 현지(샌프란시스코) 시간 오전 9시 데이터 모니터링 위원회(Independent Data Monitoring Committee, DMC)와 펙사벡 간암 임상 3상시험(PHOCUS)의 무용성 평가 관련 미팅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날 미팅에서 DMC는 펙사벡 임상시험을 중단할 것을 권고했다. 신라젠은 이같은 내용을 미국 FDA(식품의약국)에 보고하기로 했다.


신라젠 투자자들은 DMC의 이같은 권고를 사실상 임상시험이 중단된 것으로 인식, 개장과 동시에 하한가 매물을 쏟아냈다. 하한가의 여파로 인해 시간이 지나면서 거래 자체도 잦아드는 모양새다.


신라젠 주가는 전환사채(CB) 투자자들이 설정한 전환가액도 큰 폭으로 하회하고 말았다. 지난 3월 발행 당시 7만111원이었던 신라젠 30회차 CB의 전환가액은 두 차례의 조정(리픽싱)을 거쳐 4만9078원까지 낮아졌다. 하지만 현재 주가대로라면 30회차 CB 투자자들은 차익을 실현하는 것이 불가능한 상황이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