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부건설, 군산 역세권 아파트 공사 수주
국민·영구임대 1100호 건축…공사비 800억원

동부건설은 전북 군산신역세권 택지개발지구 공동주택 신축공사를 수주했다고 8일 밝혔다.


한국토지주택공사(LH)에서 발주한 이번 공사는 전북 군산시 내흥동 성산면 성덕리 일대 대지면적 3만8961㎡에 국민임대주택 832호와 영구임대주택 276호를 건설하는 공사다.



동부건설은 코오롱글로벌, 신동아건설, 대보건설과 컨소시엄을 이뤄 공사를 수주했다. 컨소시엄 지분율은 동부건설 40%, 코오롱글로벌 25%, 신동아건설 20%, 대보건설 15%로 구성돼있다. 계약금액은 총 806억원이다. 올 12월 말 착공에 들어갈 예정이며 공사 기간은 착공일로부터 852일이다.


공동주택이 들어설 군산신역세권은 군산역, 군산IC, 강변로가 인접하고 대형 쇼핑몰과 시청, 터미널 등 공공시설도 가깝다. 단지는 지하 1층 ~ 지상 20층, 6개동, 총 1108가구로 조성된다. 근린생활시설 및 커뮤니티 시설도 들어설 예정이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