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고채 금리 일제히 상승…3년물은 연 1.264% 外
이 기사는 2019년 10월 08일 17시 33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국고채 금리 일제히 상승…3년물은 연 1.264%[주요언론]

국고채 금리가 8일 일제히 상승(채권값 하락)했다. 이날 서울 채권시장에서 3년 만기 국고채 금리는 전 거래일보다 3.2bp(1bp=0.01%) 오른 연 1.264%에 장을 마감했다.


김현미-이재웅 ‘독대 비공개 만찬’까지 했는데… 타다는 왜 ‘뒤통수’를 쳤나[국민일보]

국토교통부가 혼란에 빠졌다. 렌터카 기반 차량호출 서비스인 타다가 ‘증차 폭탄선언’을 해서다. 김현미 국토부 장관이 이재웅 쏘카 대표(쏘카는 타다 운영사 VCNC의 모회사)와 비공개 ‘독대 만찬’까지 했던 터라 충격이 크다. 독대 자리에서 택시-플랫폼 상생안을 두고 협력을 약속했다고 한다.


대부업체서도 박대당했는데…'서민금융' 사각지대 놓인 低신용자[한국경제]

법정 최고 금리 인하 여파로 대부업체들이 대출 문턱을 높이면서 올해 대부업체에서 돈을 빌린 저(低)신용자 수가 2년 전에 비해 절반 이하로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분양가 상한제 '엄포'에도…원베일리 '임대후 분양' 첫 공식화[한국경제]

서울 강남 재건축 단지에서 ‘임대 후 분양’ 방식이 등장했다. 선분양이든 후분양이든 분양가 규제를 피할 수 없게 되자 제3의 방식을 모색한 것이다. 8일 서울시 클린업시스템에 따르면 신반포3차·경남아파트(원베일리) 재건축조합이 10일까지 기업형 임대사업자 입찰을 진행한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