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리버리, 글로사와 플랫폼기술 검증시험 계약
라이센싱아웃 체결 추진


[팍스넷뉴스 최원석 기자] 셀리버리는 글로벌 Top3 제약사 중 한 곳과 '세포-/조직- 투과성' 바이오신약 개발을 위한 자사 플랫폼 원천기술의 검증시험 (Feasibility Study Agreement: FSA) 계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셀리버리의 '약리물질 생체 내 전송 TSDT 플랫폼기술'은 대부분의 질병을 일으키거나 질병을 치료할 수 있는 타깃이 존재하는 세포 내로 약리물질 (단백질, 핵산, 펩타이드, 항체 등)을 전송시킴으로써 이러한 약리물질을 신약화시킬 수 있는 첨단 바이오 신기술이다. 검증시험 계약은 플랫폼기술 라이센싱아웃(L/O)의 마지막 단계다.


이번 계약을 통해 해당 글로벌 제약사는 TSDT 플랫폼기술을 적용해 세포 내부의 특정 암유발 단백질에 대한 항체를 세포투과성 항암 항체신약으로 개발하는 프로젝트를 이번 최종 검증시험 프로그램으로 제시했다. 검증시험의 모든 단위 실험들은 이 글로벌 제약사 연구소 및 이 회사에서 따로 계약한 제3의 위탁연구기관에서 객관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검증실험이 성공할 시 이 글로벌 제약사는 TSDT 플랫폼기술을 비독점적(Non-Exclusive) 또는 완전 독점적으로 라이센싱아웃(Exclusive L/O)을 체결할 계획이다. 자사의 광범위한 신약 프로그램에 적용하게 될 것이며 도출된 신약후보물질들은 개별 라이센싱의 대상이 된다. 검증시험 계약은 플랫폼기술 라이센싱아웃(L/O)의 마지막 단계다.


조대웅 셀리버리 대표는 "글로벌 다국적 제약사들의 항체신약 후보물질들이 잇단 임상 실패한 궁극적 원인은 항체가 혈뇌장벽 (BBB)을 포함한 인체의 혈관 시스템을 벗어나서 조직으로 그리고 세포 내로 전송될 수 없다는 것에 기인한다"며 "TSDT 플랫폼기술을 적용해 이러한 한계점을 극복해 생체 내 전송을 가능케 하는 것이 암과 퇴행성뇌질환 같은 불∙난치성 질병을 치료할 수 있다"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
잇단 임상실패…바이오주 포트폴리오 변화 가져오나

안정적 투자처 주목…多파이프라인·기술수출 기업 관심도↑

셀리버리, 미국학회서 파킨슨병 신약물질 발표

다국적사에 기술수출 기대감 커져

셀리버리, 유도만능줄기세포 제작 관련 美 특허권 취득 外

한류AI센터, 불성실공시법인 지정 한국거래소 코스닥시장본부는 23일 한류AI센터를 불성실공시법인 지정하고 주권매매...

셀리버리, 유도만능줄기세포 미국특허 등록

바이러스 이용 유전자 전송법 안전성 입증

셀리버리, 다케다와 추가 계약 체결

"효능 입증하면 바로 라이선스 협상"

셀리버리,글로벌 제약사와 라이선스 협의

BIO 2019서 잇딴 협의…“TSDT 플랫폼기술 추가협상 진행”

셀리버리, 글로벌사 5곳과 기술이전 추진

기업설명회 개최…내년 상반기 본계약 등 성과 기대

다케다, 셀리버리 방문…라이선스아웃 임박

TSDT 플랫폼기술 검증 2차 결과 공유

셀리버리, 'CP-BMP2' 골절치료 효과 입증

안전성 시험 완료…라이선스아웃 기대

한투·DB금융 팟빵 주관사 후보 물망

실적·재무 좋지않아…사업모델·테슬라 상장 등 염두

셀리버리, JP모건서 '다케다'와 기술수출 협상

15개 글로벌사와 추가 협의

셀리버리 'iCP-Cre' 유럽특허 등록

세포투과성 유전체 조절효소…'우한 폐렴' 사태 맞물려 관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