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인도에 해외 첫 브랜드 체험관 'BEAT360' 개관
소형SUV '셀토스' 돌풍 속 인지도 제고…차세대 성장시장서 주도권 확보 의지
'BEAT360 델리' 외관 전경.(사진=기아차)


기아자동차가 인도 델리 인근 구르가온 신도시에 자사의 브랜드 체험관인 'BEAT360'을 개관했다. 해외에 처음으로 마련된 것인데 앞선 인도공장 가동에 이어 본격적으로 현지 특화 마케팅을 펼치며 브랜드 인지도 제고와 차세대 성장시장에서의 주도권을 확보한다는 구상이다. 


기아차는 10일(현지시간) 인도 구르가온의 복합상업시설 ‘DLF 사이버 허브(DLF CyberHub)’에서 심국현 인도법인장, 아르투르 마틴스(Martins Artur) 마케팅사업부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자사의 브랜드 체험 공간인 'BEAT360 델리' 개관식을 가졌다. ‘BEAT360’은 기아차 차량 전시와 다양한 체험형 콘텐츠를 통해 기아차 브랜드 감성을 고객들이 자연스럽게 느낄 수 있도록 하는 상징적인 거점이다. 이번 'BEAT360 델리'는 해외시장 가운데 첫 개관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기아차 관계자는 "차세대 성장시장인 인도에서의 주도권 경쟁을 더욱 가속화하기 위해 글로벌 거점으로는 처음으로 인도에 개관하게됐다"고 말했다. 

 

‘BEAT360 델리’는 뉴델리 인근의 신도시인 구르가온의 복합상업단지 ‘DLF 사이버 허브’ 내에 약 150평 규모로 자리하고 있다. ‘DLF 사이버 허브’는 일 평균 방문 인원이 2만5000여명에 이르며, IT와 전자 등 트렌디한 글로벌 리딩 기업이 다양하게 입점해있는 대표적인 첨단 복합상업단지다. ‘BEAT360 델리’는 초고해상도 대형 LED 스크린과 턴테이블에서 기아차 미래 비전 영상을 상영하는 서라운드 미디어존 등으로 구성돼 기아차를 처음 접하는 인도 고객들을 위해 기본적인 브랜드 소개부터 첨단 디지털 기기를 통해 직접 셀토스의 구석 구석을 색다르게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셀토스의 내외장 칼라, 휠 등 나만의 맞춤형 디자인을 설계할 수 있는 3D 컨피규레이터를 통해 커스터마이징 체험도 할 수 있다. 


기아차는 ‘BEAT360 델리’ 개관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인도 현지 특화 마케팅을 펼치며 현지에서의 브랜드 인지도 제고와 지난 8월 출시한 글로벌 소형 SUV 셀토스의 흥행 돌풍을 적극적으로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BEAT360 델리’에는 기아차 브랜드와 상품에 대한 전문 서비스를 제공하는 브랜드 스토리텔러들이 대기하고 있어 셀토스 시승 체험과 구매 상담을 적극적으로 지원한다. 


기아차가 7월 인도시장에 사전계약을 통해 첫 선을 보인 셀토스는 지난달까지 예약대수가 5만대를 돌파하는 등 호조세를 보이고 있다. 신규 브랜드임에도 불구하고 두달만에 누적 판매대수는 1만3790대에 달했다. 판매 첫 달인 8월에는 약 열흘 만에 6236대가 판매되며 성공적인 시장진입을 알렸고, 지난달에는 7554대가 판매되며 2개월 연속 인도 미드(Mid) 사이즈급 SUV 부문 판매 1위를 차지했다. 


기아차는 차세대 시장인 인도를 공략하기 위해 현지공장을 준공하며 가동에 돌입했고, 현지시장에 최적화된 디자인과 특화사양을 철저하게 계산해 셀토스를 출시했다. 인도공장에서 생산·판매되는 첫 번째 모델인 것이다. 기아차 인도공장은 안드라프라데시주 아난타푸르 지역에 위치해 있다. 해당 공장은 2017년 10월 착공, 216만㎡(65.5만평)의 부지에 연산 30만대 규모로 건설됐다. 기아차는 인도공장을 차세대 성장 시장인 인도는 물론 신흥 자동차 시장의 판매 확대를 위한 전략적 교두보로도 활용할 계획이다. 기아차 관계자는 “인도공장 생산 물량의 일부를 아프리카·중동(아중동), 아시아·태평양(아태), 중남미 등에 수출할 계획”이라며 “인도시장 성공에 전사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고 말했다. 기아차는 인도시장에서 향후 3년 안에 상위 5위 업체로 등극하겠다는 목표도 밝힌 상황이다. 앞서 박태진 기아차 상무는 상반기 실적 컨퍼런스콜에서 인도시장 추진전략을 통해 "인도시장에서 레저용차(RV) 특화 브랜드로 자리매김해 3년 안에 상위 5위권 업체로 등극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아차는 인도 전역 160개 도시에 265개의 판매·서비스망을 구축하며 시장 안착을 위한 다방면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우수 딜러단 확보와 현지시장의 특성을 고려한 스포츠 마케팅, 브랜드 캠페인 등을 집중적으로 펼쳐 브랜드 홍보도 강화할 계획이다.  


기아차는 구르가온의 ‘BEAT360 델리’ 외에도 뭄바이, 벵갈루루 등 인도 주요 지역에 순차적으로 BEAT360 구축을 검토할 계획이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