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성수 "케이뱅크 BIS 비율 떨어질 것…유증 필요" 外
이 기사는 2019년 10월 21일 11시 24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팍스넷뉴스 편집국] 은성수 "케이뱅크 BIS 비율 떨어질 것…유증 필요"[주요언론]


은성수 금융위원장이 케이뱅크의 유상증자가 시급하다고 밝혔다. 금융위는 현행 법 테두리 안에서 대주주의 유상증자가 이뤄질 수 있도록 유도한다는 방침이다.


분양가 심사회의록, 분양 후 곧바로 공개한다… “상한제 철저 시행”[헤럴드경제]


상한제 아파트의 분양가 심사 회의록이 입주자 선정 이후 곧바로 공개되게 된다. 기존에 폭넓게 인정됐던 비공개 사유도 ‘개인정보’일 경우에만 비공개할 수 있도록 좁혀진다. 이달말 민간택지 분양가 상한제 시행이 눈앞에 온 상황에서 분양가 심사가 예전보다는 투명해질 것으로 전망된다.


헬릭스미스, '키스톤심포지아'서 VM202 재기 도전[MTN]


헬릭스미스가 국제학회를 통해 VM202(엔젠시스) 알리기에 나선다. VM202 약물 혼용 사태 이후 첫 국제학회 참여다. 18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헬릭스미스는 내년 2월 2일부터 5일까지 미국 콜로라도 주 키스톤에서 열리는 '2020 키스톤심포지아'에 참가할 예정이다.


롯데손보, 3750억원 유상증자…"안정적 성장기반 마련"[주요언론]


롯데손해보험은 지난18일 빅튜라와 호텔롯데를 대상으로 '제3자배정' 방식으로 3750억원의 유상증자를 실시했다고 21일 밝혔다. 롯데손보는 보통주 1억7605만6320주를 발행가액 2130원으로 신주 발행해 발행주식 총 수는 3억1033만6320주로 늘었다.


오픈뱅킹 앞둔 금융당국, 핀테크 보안지원 사업 나선다…10억원 예산 편성[주요언론]


21일 금융위원회에 따르면 오픈뱅킹의 안정적 정착을 유도하고 핀테크 기업들이 혁신금융서비스를 안전하게 제공할 수 있도록 22억원의 핀테크 지원예산 중 9억85000만원을 핀테크 보안지원에 배정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윤석헌 "DLF는 내부통제 문제..보상으로 연결하겠다"[주요언론]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이 주요국 금리연계 파생결합펀드(DLF) 사태의 원인과 관련해 결정적으로 은행의 내부통제가 문제였다고 진단했다. 그는 개별적인 불완전판매 이슈와 별개로 은행 내부통제 문제를 소비자 보상으로 연결 시키는 방법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암호화폐로 국감서 뭇매 카카오-관계사 개발한 암호화폐 ‘셀프상장’ 논란[매경이코노미]


이번 국감에서 암호화폐 관련 카카오가 도마 위에 올랐다. 카카오는 관계사 중 암호화폐거래소 ‘업비트’로 유명한 두나무, 암호화폐 클레이(KLAY)를 개발한 블록체인 계열사 그라운드X 등이 있다. 문제는 카카오 관련 회사가 개발했거나 투자한 암호화폐를 업비트에 상장(ICO)하면서 불거졌다. 이른바 ‘셀프 상장’ 논란이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