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도건설, 북카페 ‘아이비라운지’ 개관
반도문화사회재단 이름으로 사회공헌 사업 박차

[팍스넷뉴스 김진후 기자] 반도건설이 비영리 사회공헌 재단을 설립하고 사회환원을 본격화할 전망이다.


23일 건설업계에 따르면 반도건설은 지난 22일 반도문화사회재단(이하 재단)을 통해 복합문화공간 ‘아이비라운지(Ivy Lounge)' 개관식을 열었다. 아이비라운지는 총 100평 규모로 갤러리, 도서관, 키즈존, 무대 등으로 조성돼 있다. 경기도 화성시 동탄역 카림애비뉴 2차에 위치한다.


반도문화사회재단은 지난 22일 북카페 아이비라운지 개관식을 열었다. 출처=반도건설.


이날 개관식에는 반도문화사회재단 초대 이사장을 맡고 있는 권홍사 반도건설 회장을 비롯해 재단 임원, 주택산업연구원 추병직 이사장, 심광일 대한주택건설협회 회장, 화성시관계자 및 지역 입주민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권홍사 반도문화재단 이사장은 “70년 주택사업에 첫 발을 내딛은 이후 50년 건설외길을 걸어오면서 지금의 성장을 이룰 수 있었던 비결은 고객의 한결같은 사랑 덕분”이라며 “앞으로 재단운영을 통해 고객과 소외계층이 문화예술·복지를 더욱 가까이서 쉽게 즐길 수 있도록 문화대중화 사업을 육성하고 지원 또한 아끼지 않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아이비라운지 등 문화사업은 문화대중화를 확대하려는 반도건설의 행보와 연장선상에 있다. 반도문화사회재단 설립이 대표적이다. 문화예술 발전과 문화복지 증진을 통해 기업이윤의 사회환원을 실천한다는 구상이다.


반도문화사회재단은 지난 7월 약 1년간 준비기간을 거쳐 설립됐다. 반도건설은 창립 초기부터 어려운 이웃과 장애인 등 소외계층에 꾸준히 장학금 봉사활동을 진행해 왔다. 다만 더욱 지속적으로 체계적인 나눔경영을 실천하기 위해 재단을 설립했다는 설명이다.


최근 건설재해근로자 치료 및 생계비 지원과 강원도 산불피해복구 성금 기탁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사회공헌 사업을 펼쳐 왔다. 문화 복지 증진을 위해 미술관·도서관 운영, 문화공연 등 운영사업과 후원에도 참여할 예정이다.


반도건설은 주택사업과 동탄의 인구·사회적 요구 등 특성을 결합해 ‘문화’ 소프트웨어를 ‘집’이라는 하드웨어와 합치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뒷받침할 사회공헌 전략으로 ▲문화향유의 일상화 ▲가족 및 공동체 지향 ▲특화사업 전개 및 소외계층 지원을 채택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