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 3분기 영업이익 245억원…74.8%↑
매출액 3725억원, 전년대비 19.2% 증가
이 기사는 2019년 10월 31일 15시 01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팍스넷뉴스 김진후 기자] 한라가 연결기준 3분기 매출액은 3725억원, 영업이익은 245억원을 기록했다고 31일 공시했다. 당기순이익은 13억원이다.


매출액은 전년 동기보다 19.2% 증가했다. 이는 지난해 착공한 주택공사물량(1조1500억원)과 신규 수주한 다수의 공사들을 본격화했기 때문이다. 2019년 누계기준으로는 9565억원을 기록했다. 1년 전 5840억원과 비교해 3725억원 증가한 수치다.


영업이익은 74.8% 증가하면서 큰 폭의 실적 개선을 보였다. 매출액 증가와 원가율 개선, 2분기 희망퇴직 실시에 따른 고정비 감소 등이 주요인이다. 누계 기준으로 영업이익은 338억원을 기록했다. 지난해 3분기까지의 누적 영업이익은 93억원에 불과했다.


한라는 올해 3분기에만 약 4100억원 규모의 신규수주를 달성했다. 수주잔고는 ▲2017년 2조3600억원 ▲2018년 2조4800억원에 이어 올해 3분기까지 2조8200억원으로 늘어났다. 수주 증가세에 따라 한라는 향후 실적 개선을 지속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한라는 최근 수도권 역세권 인근 용지확보를 통한 자체사업을 추진 중이다. 수도권에 대규모 기획제안형 프로젝트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물류, 유통, 레저 등 사업 포트폴리오를 다변화해 중장기 수익구조를 안정화할 계획이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