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림산업, 3분기 영업이익률 10.3% 기록
‘용인한숲시티’ 등 대형 현장 종료…매출액 소폭 감소


[팍스넷뉴스 김진후 기자] 대림산업은 3분기 연결기준 매출액 2조1635억원과 영업이익 2230억원을 기록했다고 31일 공시했다.


매출액은 전년 동기와 비교해 12% 감소했다. 다만 건설 사업 부문의 원가율과 연결 종속 회사들의 수익성이 개선되면서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9% 증가했다. 영업이익률은 10.3%로 동종업계 최상위권 수준이다.


3분기 별도기준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23% 감소한 1조5890억원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해 e편한세상 용인 한숲시티, S-Oil RUC 프로젝트 등 국내 대형 프로젝트들이 종료됐기 때문이다.


다만 별도기준 원가율은 수익성 위주의 선별 수주와 원가개선이 이뤄지면서 1년 전보다 2%포인트 낮아진 84.4%를 기록했다.


연결기준 세전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13% 감소한 2269억원이다. 여천NCC 지분법 이익이 감소한 것이 가장 큰 원인으로 지목된다. 당기순이익은 5% 감소해 1783억원을 기록했다.


대림산업의 3분기 연결 부채비율은 98%, 순차입금은 1060억원이다. 국내 신용등급은 건설사 중 가장 높은 AA-급이다. 해외 평가사인 무디스(Moody’s)와 스탠다드앤푸어스(S&P)로부터 투자적격등급을 획득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