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타항공, 보잉737NG 1대 기체 균열로 운항 중단 外
이 기사는 2019년 11월 05일 17시 31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팍스넷뉴스 편집국] 이스타항공, 보잉737NG 1대 기체 균열로 운항 중단 [뉴시스]

한국에서 운항을 중단하는 보잉 737NG 기종이 1대 추가되며 총 10대로 늘었다. 최근 진행된 국토교통부와 항공사의 공동 조사 중 추가적인 기체 균열이 발견된 것으로 확인됐다. 5일 국토교통부 등에 따르면 이스타항공의 737NG 기종 1대에서 기체 균열을 발견, 운항이 중지됐다. 


1500억 납입 연기한 현성바이탈, M&A 무산 우려 [머니투데이]

시가총액보다 많은 자금조달을 추진하던 현성바이탈이 진퇴양난에 빠졌다. 최대주주 지분 양수도가 늦어지고 자금조달에 제동이 걸리면서 M&A(인수합병)가 무산되는 것이 아니냐는 우려가 나온다.


웅진·한국證 악연... 이번엔 100억대 매각 수수료 갈등 [서울경제 시그널]

웅진그룹과 한국투자증권이 웅진코웨이의 매각자문 수수료를 두고 신경전을 벌이고 있다. 웅진그룹이 MBK파트너스로부터 되사온지 3개월 만에 토해낸 뒤 넷마블에 재매각하는 데 성공했지만 매각 주관사이자 주요 채권자였던 한국증권의 마찰이 여전히 끝나지 않은 것이다.  웅진그룹 측은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넷마블이 한국증권이 아닌 웅진그룹과 접촉해 인수에 참여한 것을 이유로 자문 수수료를 전액 지급하기 어렵다고 주장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동반위, 중고차 생계형 '비추천' 잠정 결론…대기업 길 열릴 듯 [한국경제]

대기업들의 중고차 시장 진입 허용 여부를 중소벤처기업부(이하 중기부)가 직접 결정할 것으로 보인다. 5일 관련 자동차 업계에 따르면 생계형 적합업종 추천을 담당하는 동반성장위원회(이하 동반위)가 중고차 매매업에 대한 생계형 '비추천' 결론을 내리고, 6일 이를 발표할 것이 유력하다. 비추천은 관련 이해관계가 첨예해 동반위가 생계형 지정 여부를 결론낼 수 없다는 취지다. 최종 결정권자인 정부, 중기부가 직접 결정해달라는 요구다.


'주류고시개정안' 규개위 예비심사 종결…빠르면 15일 시행 [뉴시스]

'주류거래질서 확립에 관한 명령위임고시(주류고시)' 개정안이 빠르면 15일 시행될 것으로 알려졌다. 고시 개정안은 20일간의 예고기간 이후 자체 심사와 법제처 검토, 그리고 규제개혁위원회 규제 심사 등을 거쳐 시행된다. 규개위 심사를 통과하면 사실상 행정절차를 마무리하고 시행만 앞둔 것을 의미한다. 국세청은 관련 절차를 모두 마친 만큼 조속히 고시를 시행한다는 방침이다. 시행일은 15일이 유력하다.


SKT-하나금융-핀크, 'T전화'로 해외송금· 결제서비스 추진 [전자신문]

금융망과 통신망을 결합해 해외 간편결제·송금은 물론 단말기 제조사와 통신사, 금융사로 이어지는 매머드급 차세대 메시징 서비스(RCS)가 내년 상반기에 상용화된다. 통신사가 사용하는 사설인증 서비스를 활용한 금융서비스도 준비하고 있다. SK텔레콤, 하나금융, 핀크는 '2020 오픈뱅킹 프로젝트'를 추진한다. 오픈뱅킹 플랫폼 기반으로 통신과 금융, 핀테크 서비스를 혼합하고 카카오와 네이버를 넘는 초격차 서비스를 만들겠다는 취지다.


독일 '부동산 DLS' 중간수익도 미지급…투자자 발동동 [MTN]

독일 헤리티지 파생결합증권(DLS) 투자자가 투자 후 1년을 넘긴 시점에서 받기로 했던 중간수익을 지급받지 못하고 있다. 투자 계획의 차질로 만기가 도래한 다른 DLS가 원금 상환을 미루고 있는 가운데 만기를 앞둔 DLS도 수익 지급에 난항을 겪고 있는 셈이다.


한전, 매달 전기요금이사회…특례할인 폐지 가속 [매일경제]

한국전력이 이달부터 매달 전기요금 이사회를 열어 전기요금 체계 개편에 속도를 낸다. 전기요금 연료 연동제를 비롯한 각종 한시 특례 할인제 폐지, 산업·농업용 요금 조정, 계시별 요금제 도입 등을 놓고 정부와 치열한 줄다리기를 할 것으로 예상된다. 4일 한전에 따르면 오는 28일 이사회를 시작으로 매달 전기요금 체계 개편을 위한 이사회를 열기로 했다. 이번 이사회에서는 한전이 마련한 자체 전기요금 체계 개편안을 보고받을 예정이다.


`인보사 의혹` 코오롱생명 임원 2명 구속영장 모두 기각 [주요언론]

정부 허가를 받기 위해 골관절염 유전자치료제 인보사케이주(인보사) 성분을 속인 혐의를 받는 제조사 코오롱생명과학 임원들에 대한 구속영장이 4일 기각됐다. 검찰이 지난 6월 인보사 사건 강제수사에 착수한 후 처음으로 청구한 구속영장이 법원에서 기각됨에 따라 수사 추이가 주목된다. 사건 주요 관련자의 신병 확보에 나섰던 검찰의 수사 일정에는 다소간 차질이 불가피할 것으로 보인다.


'일본차 불매' 10월 판매도 58% 감소…벤츠는 역대 최대판매 [연합뉴스]

한국수입자동차협회는 일본계 브랜드 승용차 신규등록이 1977대로 작년 동월에 비해 58.4% 줄었다고 5일 밝혔다. 이런 반사효과에 신차 공세까지 더해지며 메르세데스-벤츠는 수입차 중에서 처음으로 월 8000대 넘게 판매하는 기염을 토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