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트소프트 자회사 딥아이, 50억 시리즈A 유치
AI 기반 아이웨어 쇼핑 서비스 ‘라운즈’ 높이 평가

[팍스넷뉴스 류석 기자] 온라인 기반 안경 쇼핑몰 ‘라운즈’를 운영하고 있는 딥아이는가 50억원 규모의 시리즈A 투자 유치를 완료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투자에는 스마일게이트인베스트먼트, 산은캐피탈 등이 참여했다.


지난 2016년 설립된 딥아이는 인공지능(AI) 서비스 전문기업 이스트소프트의 자회사다. AI 기술을 유통사업에 접목한 온라인 커머스 사업을 하고 있다. 2017년 온라인 안경 쇼핑몰 라운즈를 선보였으며 지난 2년간 판매량이 매년 100% 이상 성장하는 등 유의미한 성과를 거두고 있다.


라운즈는 안경, 선글라스 상품을 구매할 때 불편함을 AI 기술로 해결한 서비스다. 딥아이가 자체 개발한 AI 기반 기술이 적용돼 매장에 방문하지 않고도 스마트폰에서 안경과 선글라스를 마치 실제와 같이 착용해보는 경험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딥아이의 ‘안경가상피팅’ 기술은 정교함과 높은 완성도를 보여주고 있다는 평가다. 


이번 투자에 대해 각 투자사는 “4차산업혁명의 핵심기술인 AI를 활용해, 오프라인 매장 중심의 기존 안경 유통시장에 변화를 시도하는 딥아이의 혁신성을 높이 평가했다”며 “딥아이가 운영하고 있는 라운즈의 O2O(Online to Offline) 사업 모델이 향후 온라인쇼핑과 오프라인 매장 간 유기적인 고객경험을 제공하는 가장 완성도 높은 성공 사례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김세민 딥아이 공동대표는 “투자금은 향후 개인별 상품 추천을 위한 AI 기술 고도화와 전국 주요 지역 ‘라운즈 직영매장’ 개장, 기존 안경원과 상생 협력하는 ‘라운즈 파트너 매장’ 활성화 등에 적극 투자할 계획”라며 “앞으로도 지난 50여년간 변화가 없었던 오프라인 중심의 안경 시장에 AI 기술과 온라인을 접목한 새로운 안경 생태계를 만들어 가는데 주도적인 역할을 하기위해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 김 대표는 “라운즈 서비스를 통해 제공되는 딥아이의 AI기술과 O2O 전략은 글로벌 시장에서도 경쟁력이 있을 것으로 생각하며, 중·장기적으로 해외 진출 역시 적극 시도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