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순구 감정평가사협회장 “국민 희망 더하는 협회로 거듭날 것”
감정평가사협회 창립 30주년 기념식 개최

[팍스넷뉴스 박지윤 기자] “국민과 함께 희망을 더하는 협회로 새롭게 출발할 것을 약속한다”


김순구 한국감정평가사협회장은 6일 서울 서초구 방배동 감정평가사회관 대강당에서 창립 제30주년 기념행사에서 이같이 말했다.


6일 서울 서초구 방배동 감정평가사회관 대강당에서 열린 한국감정평가사협회 창립 제30주년 기념식에서 김순구 협회장이 기념사를 하고 있다. <사진=팍스넷뉴스>


김 협회장은 “국민에게 행복을 더하는 협회, 국민과 국가 가치를 더 하는 협회, 사회에 기여하는 협회로 거듭나겠다”며 “감정평가사협회가 보유한 정보를 활용해 국민의 실생활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임대차 시장에서 정보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는 수요자들에게도 양질의 정보를 제공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정부의 주거복지정책으로부터 충분히 지원을 받지 못하는 국민이 있다면 협회가 도울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덧붙였다.


김 협회장은 “한국감정평가사협회는 감정평가에 공정성을 높이고 감정평가산업을 성장시키기 위해 노력해왔다”며 “회원들의 노력과 함께 정부·유관기관의 응원덕분에 법정단체로 성장해 지난 30년 동안 많은 성장을 이루고 이제 새로운 100년을 준비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그는 “다만 지난 30년을 되돌아보면 많은 성장에도 국민 기대에 미치지 못했고 정부와 국회의 바람에도 부족한 것 같아 아쉬움이 남는다”며 “감정평가를 수단으로 생활편익만 추구하는 업자로 여겨지는 것은 우리의 노력이 부족했던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국민의 실생활 속에 함께하고 국가와 사회에 기여함으로써 국민이 꼭 필요로 하는 전문자격사로서 거듭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이날 행사에서 협회와 감정평가사는 앞으로도 공정한 감정평가로 국민에게 희망이 되겠다는 비전을 선포했다. 이어 ▲협회 30년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는 역사·홍보관 관람 ▲올해 준공된 감정평가사회관 기념석 제막식 ▲나눔문화 확산 및 전문가로서의 사회적 가치를 다하기 위한‘희망 더하기’ 기부식 순서로 행사가 이뤄졌다.


이날 기념행사에는 국토교통부 제1차관, 국회의원을 비롯한 주요 관계기관 및 회원사, 학계 등 약 300명이 참석한 가운데 감정평가산업 유공자에 대해 포상을 수여했다.


한편 한국감정평가사협회는 국민의 재산을 보호하고 국가경제 발전에 기여하기 위해 지난 1989년에 설립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