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뱅, 디지털시대 동전모으기 '카카오뱅크 저금통' 출시
매일 자정 기준 1원 이상 1000원 미만 저축, 연 2.00%
이 기사는 2019년 12월 10일 10시 14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팍스넷뉴스 양도웅 기자] 한국카카오은행이 디지털 시대의 동전모으기라고 할 수 있는 새로운 수신 상품을 출시했다. 매일 1000원 미만의 잔돈만 모아 연 2.00%의 금리를 제공한다.


카카오은행은 '카카오뱅크 저금통'을 출시한다고 10일 밝혔다. 저금통은 잔돈만 저금할 수 있어 저축 부담을 덜고 자동으로 저축할 수 있는 소액 저축 상품이다. 


카카오뱅크 저금통을 개설하고 '동전 모으기'를 선택하면 매일(월~금요일) 자정을 기준으로 자신이 선택한 카카오뱅크 입출금계좌에 있는 1000원 미만, 1원 이상 잔돈이 '저금통'으로 다음날 자동 이체된다. 저금통에 쌓을 수 있는 최대 금액은 10만원이다. 


저금통에 쌓인 금액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없지만, 한 달에 한 번 매월 5일에만 '엿보기' 기능을 통해 저축 금액을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대신, 쌓인 저축 금액에 따라 '자판기 커피', '떡볶이', '놀이공원 자유이용권', '제주도 항공권' 등의 이미지 변화를 통해 대략적인 총 저축 금액을 추정해볼 수 있게 했다. 저금통 현황은 카카오톡 등 SNS를 통해 공유할 수 있다. 저금통에 쌓인 금액은 전액 출금만 가능하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신경쓰지 않아도 누구나 쉽게 자동으로 소액 저축하는 편리성과 금액에 따라 변화하는 아이템을 확인하는 즐거움을 갖춘 상품"이라며 “카카오뱅크는 고객들이 다양한 금융 서비스를 보다 편하고 재미있게 경험할 수 있도록 계속해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카카오뱅크 저금통을 개설하기 위해서는 카카오뱅크 입출금계좌를 보유하고 있어야 하며 1인당 1 저금통 개설이 가능하다. 금리는 연 2.00%이다. 카카오뱅크 저금통은 '동전모으기'를 시작으로 새로운 '모으기 규칙'을 추가해 즐겁고 편리한 저축 성공 기회를 경험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카카오뱅크는 저금통 출시를 기념해, 저금통을 개설하는 모든 고객에게 개설 축하금을 제공하는 등의 이벤트를 12월 23일까지 진행한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