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바스AI, 상장 유지 결정 '개선기간 4개월 부여'
거래소 기업심사위원회 심의의결…현금 유동성·재무 건전성 개선 추진

[팍스넷뉴스 류석 기자] 18일 한국거래소 기업심사위원회가 셀바스AI에 대한 심의를 진행한 결과 개선기간 4개월을 부여하기로 의결했다. 


이번 결정으로 셀바스AI의 상장은 유지되며 개선기간이 부여된다. 개선기간 종료일인 2020년 4월 17일부터 7영업일 이내에 개선계획 이행내역 등을 제출해야 한다. 거래소는 서류 제출일로부터 15영업일 내에 기업심사위원회에서 심의하게 되며 주권매매 거래정지는 지속된다.


셀바스AI는 지난 3월 이후 투자자 피해 최소화와 기업가치 회복 등을 위해 조속히 주권매매를 재개시키고자 다양한 개선방안을 실행하고 있다. 선제적으로 재감사를 진행해 적정의견의 재감사보고서를 수령했다.


현금 유동성과 재무 건전성 개선을 위해 신중하게 여러 방안들을 검토했으며 결정된 방안에 대해서는 신속히 실행했다. 관계회사 주식과 경영권 매각을 통해 현금유동성 200억원을 확보했다. 또 외부 전문 기술평가기관을 통해 인공지능 음성지능 기술에 대해 2개 기관으로부터 모두 A 등급의 평가를 받는 등 영업 안정성에 중요한 영향을 미치는 기술력에 대해 객관적 평가도 진행했다.



셀바스 AI 측은 "전사적으로 사업 구조 최적화 등 사업 본질에 충실한 회사로 성장 중"이라며 "주식 거래재개를 위해 남은 모든 심사과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