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그룹, 중증 장애아동에 기부금 전달
임직원, 6주간 걷기 캠페인 동참해 성금 모아


[팍스넷뉴스 정혜인 기자] 한라그룹 임직원이 걷기 캠페인으로 모은 기부금을 중증 장애 아동들에 전달했다.


한라그룹은 지난 24일 강남구 밀알복지재단에서 '2019 워크투게더 캠페인' 기부금 전달식을 가졌다고 26일 밝혔다. 기부금은 중증 장애를 앓고 있는 어린이의 방문 물리치료를 위해 사용된다.


한라그룹은 지난 11월4일부터 6주간 사회공헌 캠페인 '2019 워크투게더'를 진행했다. 워크투게더는 스마트폰 걷기앱을 통해 캠페인에 참여하면 1만원이 중증 장애아동 단체에 기부되는 행사다. 한라그룹은 임직원이 목표 걸음수인 지구 두 바퀴(8만km)를 달성하면 추가로 성금을 지원키로 했다. 올해는 임직원 총 1105명이 참석하여 총 3000만원의 기금을 조성했다.



2년 연속 걷기왕으로 선정된 황병호 만도 원주공장 반장은 "중증장애 아동을 지원하는 캠페인의 취지에 크게 공감했다"며 "가족들과 함께 걸으며 봉사와 나눔의 의미를 되새겼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라그룹은 2015년부터 워크투게더 캠페인을 통해 중증 장애아동을 돕기 위한 성금을 마련하고 있다. 한라그룹 임직원들은 지난 5년간 지구 열 바퀴 거리인 약 40만km를 걸었으며 누적 기부금은 총 1억8000만원이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