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텔레콤, 아이디노와 블록체인 학사정보관리 플랫폼 구축 MOU 체결
학사정보시스템 내 SER 탑재로 빠른 상용화…시장 선점 기대
이 기사는 2020년 01월 08일 10시 32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박효진 세종텔레콤 신사업 본부장(왼쪽)과 이태신 아이디노 대표가 ‘스마트 학사정보관리 플랫폼(SER: Smart Education Record Platform)’ 구축 및 상품개발을 위한 MOU’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팍스넷뉴스 공도윤 기자] 세종텔레콤이 토탈솔루션 전문기업 아이디노와 블록체인 기반 ‘스마트 학사정보관리 플랫폼(SER: Smart Education Record Platform)’ 구축 및 상품개발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 


본 협약은 ‘스마트 학사정보 관리 플랫폼(SER)‘을 국내 유수의 대학들과 교육기관 시스템에 적용함으로써, 실생활에 접목할 수 있는 ‘블록체인 상용화’를 이루고, 학생과 기업의 인사담당자 등 사용자의 편리성을 확대하기 위해 진행됐다. 블록체인 상용화를 위해 세종텔레콤은 아이디노가 구축한 각 대학의 학사정보시스템에 SER을 탑재해 학사데이터의 일부를 블록체인에 안전하게 저장하고, 모니터링하는 시스템으로 구현할 계획이다. 


SER은 세종텔레콤의 BaaS형 프라이빗 블록체인 메인넷 블루브릭이 적용돼 데이터 보안 및 투명성을 제고하며 블록체인의 속성을 이용해 원본 데이터의 위∙변조 방지를 원천차단한다. 블록체인 기반 플랫폼 내에서 데이터 조회가 가능해 DB와 블록체인 데이터 해시(Hash: 성적, 졸업 증명 등 증명서 정보를 문자열 처리)의 비교 검증 과정을 대폭 축소하고, 무결성 검증을 제공한다. 또, DB시스템 내 데이터가 손상되어도 블록체인에 있는 데이터를 활용해 변경, 이력 추적 및 원본 데이터 복구가 가능하다. 사용자 개개인의 편의를 고려한 통합관리 서비스 형태로 구현돼 인사담당자, 대학·교 행정직원에게는 입사지원자들이 제출한 각종 학사 정보 및 증명서의 유효성 검증에 관한 업무 효율성과 신뢰성을 제공할 예정이다. 


박효진 세종텔레콤 신사업본부장은 “최근 블록체인으로 개인 신원을 확인 증명하고 본인 스스로 개인데이터를 관리 할 수 있는 탈중앙 식별자 서비스(DID)가 확산되고 있다”면서 “학력, 교육 이력 역시 나를 증명하는 중요한 개인정보이자 디지털 자산인 만큼 ‘SER 플랫폼’으로 투명하고 안전한 정보 관리와 개인정보 주권 실현에 앞장 설 계획이다” 라고 밝혔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