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쓰리시스템, LIG넥스원과 480억 계약 체결 外
이 기사는 2020년 01월 14일 18시 20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아이쓰리시스템, LIG넥스원과 480억 규모 계약 체결

아이쓰리시스템은 LIG넥스원과 2019년 보병용 중거리 유도무기(현궁) 체계 3차 양산사업 계약을 체결했다고 14일 공시했다. 계약금액은 약 480억원이며, 계약기간은 오는 2023년 12월 26일까지다.


일신바이오, 13억 규모 동결건조기 공급계약 체결

일신바이오는 SG머티리얼즈와 12억9000만원 규모의 동결건조기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14일 공시했다.


이엔에프테크놀로지, 美 반도체 계열사 주식 116억 규모 취득

이엔에프테크놀로지는 미국 반도체 전자재료 제조 및 판매 계열사(ENF USA Holdings)의 주식 200만주를 약 116억원에 추가 취득한다고 14일 공시했다. 주식 취득 뒤 지분율은 100%가 된다. 주식 취득 예정일은 오는 21일이다.


세하 “최대주주 지분매각 위한 예비후보 선정…현재 실사 중”

세하는 최대주주인 유암코(연합자산관리)가 지분과 채권매각을 추진한다는 풍문에 대해 “매각주간사인 삼일PwC에서 예비후보자들을 선정해 매각을 위한 실사를 진행 중이지만, 구체적으로 결정되거나 확정된 사항이 없다”고 14일 공시했다.


남광토건, 102억 규모 채무보증 결정

남광토건은 인천경서지역주택조합 조합원이 전북은행으로부터 빌린 101억8080만원에 대한 채무보증을 결정했다고 14일 공시했다. 보증금액은 자기자본 대비 20.73%에 해당하는 규모이다.


LIG넥스원, 219억 규모 선급금 지급 결정

LIG넥스원은 아이쓰리시스템 외 20개사에 선급금 218억6070만원을 지급하기로 결정했다고 14일 공시했다. 이는 자기자본 대비 3.36%에 해당하는 규모다.


바이오솔루션, 장송선 대표 체제로 변경

바이오솔루션은 윤정현·이정선 대표이사 체제에서 장송선 대표이사 체제로 변경한다고 14일 공시했다. 회사 측은 “기존 대표이사가 일신상의 이유로 사임해 신규 대표이사를 선임, 책임경영체제를 강화한다”고 설명했다.


평화홀딩스 자회사 평화오일씰공업, 회사분할 결정

평화홀딩스는 자회사 평화오일씰공업이 회사분할을 결정했다고 14일 공시했다.


미래아이앤지, 약 4억 규모 상품공급 계약 체결

미래아이앤지는 우리은행과 3억6300만원 규모의 국외지점 SWIFT 솔루션 교체 도입 관련 상품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14일 공시했다.


STX, 55억 규모 자회사 채무보증 결정

STX는 자회사 STX마린서비스가 이라크 전력청으로부터 빌린 55억원에 대한 채무보증을 결정했다고 14일 공시했다. 이는 자기자본 대비 8.66%에 해당하는 규모다.


DGB금융지주 “하이투자증권, 신주발행금지가처분 소송 피소”

DGB금융지주는 자회사인 하이투자증권이 신주발행금지가처분 소송을 피소됐다고 14일 공시했다. 소송 청구 내용은 하이투자증권이 지난해 12월 23일 이사회 결의에 기해 현재 발행을 준비 중인 액면금 500원의 전환상환우선주 6250만주의 신주발행을 금지해 달라는 것이다.


서원, 41억 어치 자기주식 처분 결정

서원은 자기주식 보통주 101만8080주를 시간외대량매매로 처분하기로 결정했다고 14일 공시했다. 처분 대상 주식가격은 4065원이며, 처분 예정 금액은 약 41억3850만원이다. 처분예정 기간은 오는 15일부터 4월15일까지다.


한화시스템, 338억 규모 선급금 지급 결정

한화시스템은 웨이비스 등 24개사에 약 338억원의 선급금 지급을 결정했다고 14일 공시했다.


서연이화, 454억 규모 인도 자회사 주식 처분 결정

서연이화는 인도 소재 자회사 서연이화인디아의 주식 983만8324주를 처분하기로 결정했다고 14일 공시했다. 처분 금액은 약 454억원 규모이며, 처분 목적은 지분 일부 양도를 통한 재무구조 개선이다.


에스제이케이, 불성실공시법인 지정예고

한국거래소 코스닥시장본부는 에스제이케이의 공시불이행 2건에 따라 불성실공시법인 지정예고했다. 공시불이행 내용은 파산신청과 파산신청 기각 지연 공시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