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 반도유보라, 에너지 베스트 단지 우수상 수상
국토교통부·한국감정원 선정…신재생 에너지 등 친환경 설계

[팍스넷뉴스 김진후 기자] 반도건설은 지난 12일 ‘제1회 에너지 베스트 아파트단지’에 ‘세종 반도유보라’가 우수상을 수상했다고 15일 밝혔다. 에너지 베스트 아파트 단지는 국토교통부와 한국감정원이 주관해 에너지사용량이 적은 아파트단지를 선정하는 시상식이다.


에너지 베스트 아파트단지는 한국감정원이 위탁운영 중인 ‘국가 건축물에너지 통합관리시스템’ 데이터(2018년 사용량 기준)를 토대로 2015년 이후 준공한 전국 300가구 이상의 단지를 대상으로 분석한 결과다.


제1회 에너지 베스트 아파트단지에 선정된 세종 반도유보라. 출처=반도건설.


국토교통부는 반도건설이 2013년 강화한 에너지 절약설계기준에 따라 설계한 세종 반도유보라를 심사 대상단지로 선정했다. 세종 반도유보라는 지난 2014년 7월 세종시 보듬4로 9 일대에 분양한 단지다. 심사 결과 해당 단지가 전국에서 에너지사용량(전기·도시가스·지역난방)이 가장 적은 단지 중 하나로 선정되면서 우수상(한국토지주택공사 사장상)을 수상했다.


세종 반도유보라는 에너지를 효율적으로 사용하고 관리하기 위해 신재생 에너지 확충의 일환으로 태양광 에너지를 설치했다. 공동주택의 경우 태양광 에너지 적용 기준보다 3배 높게 시공해 약 31.5%의 에너지를 절감했다. 이산화탄소(CO₂) 발생률 또한 29.9% 절감하는 등 친환경주택 인증을 받았다.


반도건설 관계자는 “반도유보라는 친환경적인 신재생에너지를 도입한 설계를 통해 에너지를 효율적으로 사용하고, 입주민과 함께 에너지 절약 방안을 고민해 왔다”며 “앞으로 친환경 신재생에너지 도입에 박차를 가해 에너지 절감 뿐만 아니라 쾌적한 단지를 조성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국토부와 감정원은 이번 시상을 위해 분석 기법을 세분화 했다는 설명이다. 기후편차에 따른 난방량 차이 등을 감안해 관련 기준 등에 따라 전국을 6개 지역(중부1, 중부2, 경기1, 경기2, 남부, 제주 등)으로 구분했다. 이 중 지역별로 에너지 사용량이 가장 적은 6개의 우수한 단지를 선정하고 해당 지역 내의 에너지사용량 평균값과 비교하는 방식으로 진행했다.


국토교통부는 앞으로도 감정원 등 녹색건축센터와 협업해 녹색건축에 대한 대국민 인식제고 등을 위해 본 행사를 연례행사로 지속 확대 시행할 계획이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