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청년 대상 금융 지원 확대
대학생·취준생·사회초년생 대상 '햇살론 Youth 대출' 출시

[팍스넷뉴스 양도웅 기자] 신한은행이 청년층의 생활 안정을 위한 금융 지원을 확대한다. 


신한은행은 금융위원회와 서민금융진흥원과 함께 개발한 '신한 햇살론 Youth 대출'(이하 햇살론 유스)을 출시했다고 30일 밝혔다. 청년들이 돈 걱정 없이 학업과 취업 준비에 집중할 수 있는 여건을 만들기 위해서라는 게 신한은행의 설명이다. 


이번 대출 상품의 대상은 서민금융진흥원의 보증서를 발급받은 만 19~34세의 대학생·대학원생·취업준비생·중소기업 재직 1년 미만의 사회초년생이다. 대출 한도는 최대 1200만원이다. 연 3.5%의 고정금리로 최대 15년까지 이용할 수 있다.  


햇살론 유스는 본인 명의의 스마트폰에 신한은행 모바일 뱅킹 앱인 '쏠(SOL)'을 다운받아 해당 앱에서 간편하게 신청할 수 있다. 가까운 영업점에서도 가능하다. 


신한은행은 햇살론 유스 신청 고객들이 ATM을 이용해 현금을 인출하고 타행에 돈을 이체할 경우 수수료 면제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청년 전용 적금상품인 'S20 적금' 가입 시에 우대금리도 제공할 계획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청년들의 금융 동반자로서의 역할을 수행하는 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따뜻한 금융을 선도하고 고객과 함께 성장할 수 있는 기틀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