윙입푸드, 신종 코로나 확산 방지 '기부'
중국 황포 지역에 현금 및 의료용품 전달


[팍스넷뉴스 정강훈 기자] 윙입푸드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의 확산을 막고자 중국 현지에 물품과 현금을 기부했다고 11일 밝혔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가 발생 하면서 윙입푸드가 위치한 중국 황포 지역은 의료시설 및 의료용품이 부족해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에 기업과 시민들이 자발적으로 의료용품을 기부하면서 바이러스의 확산을 막고 있다. 


윙입푸드도 황포 인민병원에 회사가 보유하고 있는 현금 3만위안과 의료용 마스크, 의료용 보안경을 전달했다. 또한 중산시 적십자회 3만위안, 후베이 적십자회 2만위안을 기부했다. 기부금은 총 8만위안(한화 약 1360만원)이다.


왕현도 윙입푸드 대표이사는 "어려운 상황을 극복하는데 보탬이 되고자 한국사무소를 통해 감염 예방용 마스크를 긴급하게 조달한 뒤 병원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