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생명, 코로나19 피해 화훼농가 지원
출근직원에게 꽃 5000송이 전달


[팍스넷뉴스 김현희 기자] NH농협생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로 매출이 급감한 화훼농가 지원을 위해 임직원 꽃나눔 행사를 진행했다.


NH농협생명은 14일 서울 서대문구 본사에서 홍재은 대표이사와 임원들이 출근하는 직원들에게 장미꽃 5000송이를 직접 전달했다고 밝혔다. 또 책상 하나당 꽃 하나를 두는 1T1F(1table 1flower) 캠페인도 함께 실시했다.


최근 졸업식과 입학식 등에 이어 기업 행사들이 연달아 취소돼 화훼농가들의 매출이 크게 떨어진 점을 감안해 NH농협생명이 이를 지원하고자 나선 것.


홍재은 대표는 “코로나19로 화훼농가들이 그 어느 때보다 어려움을 겪고 있어 매우 안타깝다”며 “이번 행사가 농민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편, NH농협생명 본사에 위치한 고객센터에서는 2월14일 당일 방문고객 전원에게 장미꽃을 증정할 계획이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