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림산업, 싱가포르 환승역 공사 수주
약 1680억원 규모로 환승역 확장·고가교 신축 설계시공 수행

[팍스넷뉴스 김진후 기자] 대림산업이 지하철과 항만 등 대형 생활간접자본(SOC) 사업을 통해 싱가포르에서 입지를 확대하고 있다. 


대림산업은 지난 13일 싱가포르 육상교통청이 발주한 주롱 이스트 환승역(Jurong East Station) 확장 및 연결 공사를 수주했다고 18일 밝혔다. 공사 금액은 1억9739만 싱가포르 달러로 한화로는 약 1680억원 규모다. 공사 기간은 약 84개월로 2026년 12월 준공 예정이다.


이번 사업은 싱가포르 중심가에 위치하고 있는 주롱동(Jurong East) 환승역에 신규 개통하는 주롱지구노선(JRL)을 연결하는 공사다. 이번 공사로 주롱동역은 주롱지구노선을 포함해 북남선과 동서선 등 총 세 개의 노선이 지나가게 된다. 대림산업은 이번 사업에서 환승역 확장과 500m 길이 고가교의 설계부터 시공까지 수행한다.


대림산업이 설계와 시공을 수행할 주롱동역 신축 공사현장 위치. 출처=대림산업.


대림은 수주를 위해 일본 업체와 1년간 입찰 경쟁을 벌인 결과 발주처로부터 도심지 혼잡구간에서 더 안전하고 기술적으로 적합한 공법으로 인정받아 최종 시공 업체로 선정됐다.


대림산업은 국내외에서 쌓아온 공사 실적을 바탕으로 싱가포르 내에서 기술력을 갖춘 글로벌 시공업체로 인정받고 있다. 현재 싱가포르에서 대림이 수행하고 있는 사업은 ▲톰슨 라인 지하철 공사 ▲투아스 항만 공사 등 대형 SOC 위주의 프로젝트로 구성돼 있다. 앞선 2013년에는 공사 난이도 높은 마리나 해안 지하고속도로를 성공적으로 준공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