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쇼크
위메이드, 재택근무로 전환
25일 오후부터 전사적으로 시행

[팍스넷뉴스 김경렬 기자] 코로나19로 국내 확진자가 속출하는 가운데 위메이드가 국내 게임업계에서 처음으로 재택근무를 실시한다.


위메이드는 25일 오후부터 자회사를 포함해 전사적으로 재택근무를 실시키로 했다. 기간은 이날부터 28일 금요일까지다. 위메이드는 이후 상황을 보면서 연장 여부를 결정한다는 계획이다. 해당 방침은 오후 전사 메일 공지를 통해 공식화됐다.


앞서 위메이드는 지난 주말부터 맞벌이 부부 및 확진자들과 동선이 겹치는 직원들에 대해서 자발적으로 재택근무를 전환하도록 권장해왔다.


위메이드를 시작으로 재택근무를 권장 중인 게임사들도 재택근무로 전환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


이날 기준 엔씨소프트와 넷마블은 우려지역 방문 이력이 있거나 고열, 기침 등 증상이 있는 직원에 한해 재택근무를 실시하고 있다. 넥슨은 성남시 관내 어린이집 임시 휴원 권고로 넥슨 어린이집 임시 휴원을 실시했다. 이에 넥슨 어린이집 재원생 중 맞벌이 부모의 경우 직원 재택근무를 실시한다. NHN은 대구 및 청도 지역을 일정기간 방문했거나 기존 확진자 동선과 밀접접촉 지역으로 감염 가능성이 우려되는 경우에 재택근무를 실시한다. 또한 휴원 및 휴교에 따라 자녀 돌봄이 필요한 경우 조직장 승인 하에 재택근무를 시행하고 있다.


정상 출근하고 있는 곳은 게임빌, 컴투스, 조이시티 등이다. 이들 기업 역시 향후 상황에 따라 재택근무로 전환하겠다는 입장을 내비치고 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코로나19 쇼크 164건의 기사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