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쇼크
현대오일뱅크, 유연 출퇴근제 & 임산부 재택 시행
해당 근무자 제외 직원 출입 차단 등 '대응 강화'


[팍스넷뉴스 정혜인 기자] 현대오일뱅크가 코로나19에 대응해 서울사무소와 전국 지사 직원을 대상으로 유연 출퇴근제 등을 시행한다고 25일 밝혔다.


출근 시간은 오전 7~10시, 퇴근 시간은 오후 4~7시 사이로 정해졌다. 직원들이 출퇴근 혼잡 시간대를 피하고 점심 시간에도 외부 접촉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하겠다는 방침에서다.


임산부 직원은 내달 6일까지 재택 근무를 시행한다. 재택 근무 기간은 향후 상황에 따라 조정할 방침이다. 또 유치원과 초·중·고등학교가 개학을 연기한 데 따라 아이를 돌보는 직원에게는 휴가 사용을 적극 권장키로 했다.


아울러 대산공장 내 정유 시설 조정실 등 핵심 근무지는 담당 근무자를 제외한 다른 직원의 출입을 엄격히 차단할 방침이다. 현장 공사 작업은 조 구성을 기존 10~20명에서 4~5명으로 줄여 시행한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코로나19 쇼크 114건의 기사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