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약바이오협회 "25억 성금 지원, 코로나19 극복 총력" 결의

대구·경북 지역 중심…의약품 마스크 소독제 등 전달키로

[팍스넷뉴스 남두현 기자] 한국제약바이오협회(이하 협회)는 대구·경북 지역을 중심으로 25억원 상당의 의약품과 보건용 마스크, 손소독제 등 물품과 성금을 지원하겠다고 5일 밝혔다.


한국제약바이오협회는 4일 회관에서 코로나19 대응방안 마련을 위해 긴급 이사장단 회의를 개최했다.(사진제공=협회)


협회는 전일(4일) 이관순 신임 이사장 주재로 방배동 협회 회관에서 긴급 이사장단 회의를 열고,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총력을 다하겠다고 결의했다.


먼저 환자가 집중적으로 발생하고 있는 대구·경북 등의 지역에서 환자 치료·방역 활동을 하고 있는 지자체와 단체를 지원하기로 했다. 현장에서 고군분투하는 의료인들과 환자들에게 보건용 마스크와 손 소독제, 체온계, 비타민제, 해열진통제, 면역강화제 등을 지원한데 이어 조만간 물량을 확대 공급하겠단 계획이다.


경증 질환자를 선별·수용하고 있는 대구시와 경북 생활치료센터에는 면역강화제와 비타민제 등을 지원한다. 독거노인 등 취약계층에는 구호용품과 영양제 등을 공급할 예정이다.


협회의 이같은 성금·물품지원과 함께 제약바이오업계는백신·치료제 개발과 안정적인 의약품 공급에도 팔을 걷었다.


GC녹십자와 SK케미칼 자회사인 SK바이오사이언스는 질병관리본부가 수행하는 정부정책사업 응모를 통해 코로나19 관련 백신과 치료제 후보물질 발굴에 나설 예정이다. 항바이러스제와 면역치료제 등 관련 치료제 개발에 돌입한 바이오벤처들에도 더욱 적극적인 투자가 이뤄질 것으로 협회는 보고 있다.


협회는 "코로나19 치료를 위해 사용하고 있는 항바이러스제, 증상완화용 치료제를 차질 없이 공급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주요 제약기업들은 비상근무체제로 전환하는 등 코로나19 확산에 대응할 것"이라고 전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