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 1975억원 아파트 공사 수주
경기 광주 쌍동지구 ‘초월역 한라비발디’…1108가구 5월 분양 예정

[팍스넷뉴스 김진후 기자] ㈜한라가 약 1975억원 규모의 경기 광주 쌍동지구 아파트 신축공사를 수주했다고 17일 밝혔다.


지엘쌍동도시개발에서 발주한 해당 사업은 경기도 광주시 초월읍 쌍동리 300-5번지 일원에 위치해 있으며, 연면적 16만6516㎡(5만371평) 규모에 공동주택 1108가구(13개동, 지하 3층~22층, 전용면적 62~84㎡)와 부대복리시설을 신축하는 사업이다. 올해 5월 착공과 분양에 돌입하고 2023년 2월 입주예정이다.


한라가 수주한 광주시 쌍동1지구 아파트 신축 조감도. 출처=한라.


한라가 수주한 광주 쌍동1지구 아파트(광주 초월역 한라비발디)는 경강선 초월역 인근에 위치한다. 판교역까지 4정거장, 신분당선 판교역에서 환승하면 강남역까지 50분 내로 이동이 가능하다. 또한 성남~장호원간 지방도와 광주~원주 고속도로(초월IC)에 인접해 판교, 성남, 분당 등 수도권 접근성이 높은 편이다.


한편 한라는 아이들의 통학안전을 위해 단지 주출입구와 부출입구 주변에 통학버스 승차장 및 대기공간을 조성한다. 인접한 쌍동초등학교(가칭, 신설예정)와 단지 사이에는 안전한 통학이 가능한 보행자 전용도로를 함께 조성할 계획이다. 단지 동·서측으로 곤지암천과 백마산이 감싸고 인근에 어린이공원, 소공원이 들어설 예정이다.


한라 관계자는 “우수한 시행사와의 협업뿐 아니라 올해 서울, 수도권을 비롯해 주요 대도시 핵심지역에 민간사업용지를 매입하고 자체사업을 중점적으로 추진해 나갈 것”이라며 “중소규모 정비사업과 지역주택조합 사업에도 매진하는 등 주택분야에 역량을 보다 집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