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마스크 대란' 해결사로...국내 생산 돕고 해외 수입처 뚫고 外
이 기사는 2020년 03월 24일 17시 28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삼성 '마스크 대란' 해결사로...국내 생산 돕고 해외 수입처 뚫고[주요언론]

삼성이 코로나19로 인해 국내 마스크 부족에 따라 ▲국내 마스크 제조기업 생산량 증대 지원 ▲해외에서 확보한 마스크 33만개 기부 등 국내 마스크 공급 확대를 위한 긴급 지원에 나섰다.


코스피·코스닥 6%대 급반등…환율 11원 급락[주요언론]

24일 국내 주식시장이 급반등했다. 미국의 2조달러 경기부양책이 의회를 통과할 가능성이 높다는 관측이 나오면서 뉴욕 증시 지수 선물이 급등세를 보이고 있는데 따른 것이다. 코스피 지수는 6% 넘게 급등하며 1580선 안팎을 넘나들고 있다. 코스닥 지수도 7% 가까지 폭등했다. 달러/원 환율은 10원 넘게 떨어졌다.(원화 강세)


기업도산 막아라···정부, 역대급 '42조 금융지원 4종 세트'[주요언론]

정부가 42조원 규모의 금융시장 안정대책을 내놨다. 시장이 예상했던 20조원을 훌쩍 뛰어넘는 수준이다. 돈줄이 막혀서 기업이 쓰러지는 것은 어떻게든 막겠다는 강력한 의지를 담았다. 24일 은성수 금융위원장은 이러한 내용의 ‘금융시장 안정화 방안’을 발표했다. 이날 오전 청와대에서 열린 제2차 비상경제회의에서 결정된 사안이다.


5일 무급휴직, 임원 급여 60% 반납···아시아나 '잔인한 4월'[주요언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의 직격탄을 맞으며 존폐 위기로 내몰린 항공 업계가 생존을 위해 발버둥 치고 있다. 아시아나항공은 24일 3차 자구안 방안을 발표했다. 지난 2월 비상경영 체제 도입 후 이달 초 추가 자구책에 이어 올해 들어서만 3번째다. 아시아나항공은 ‘생존을 위한 특단의 조치’라고 표현했다.


기아차 박한우 사장 "코로나로 사업차질 불가피…비상계획"[주요언론]

기아자동차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올해 사업 차질이 불가피하겠지만, 다양한 컨틴전시 플랜(비상계획)으로 조기에 경영안정을 이루겠다고 밝혔다. 기아차 박한우 사장은 24일 서울 양재동 본사에서 열린 주주총회에서 인사말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신반포15차에 이어 한남3구역 시공사 선정도 5월로 늦춰진다[주요언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여파로 용산구 한남3구역 등 서울 대형 정비사업장의 시공사 선정이 5월로 늦춰질 전망이다. 24일 정비업계에 따르면 서울 용산구 한남뉴타운 3구역(이하 한남3구역) 재개발 조합은 오는 27일 시공사 입찰을 마감한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