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쇼크
롯데시티호텔김포공항, 1일부터 임시 휴업
3일 정오부터 영업재개

[팍스넷뉴스 최홍기 기자] 롯데시티호텔김포공항이 1일부터 임시휴업에 들어갔다. 호텔에 방문한 고객이 코로나19 확진자로 판명됨에 따른 조치다.


롯데시티호텔김포공항은 내부 매뉴얼에 따라 모든 투숙객에게 코로나19 확진자가 호텔에 투숙한 사실을 고지한 이후 퇴실 조치시켰다고 2일 밝혔다. 또한 추가 예약을 중단하고 기존 예약 고객에게는 무료 예약 취소 및 예약금 전액을 환불 조치했다고 설명했다.


롯데시티호텔김포공항측은 보건당국의 지침에 따라 당일 오후 신속히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고객 및 직원의 안전을 위해 대대적인 방역과 소독을 진행했고, 금일 추가적으로 방역을 실시한 후 4월 3일 정오부터 영업 재개한다는 입장이다.


롯데시티호텔김포공항 관계자는 “철저한 방역과 소독을 추가적으로 실시할 예정이며, 고객과 직원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코로나19 대응에 총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코로나19 쇼크 169건의 기사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