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콜마홀딩스, 담보 지연공시로 불성실공시법인 지정예고
담보설정금액만 1020억 상당


[팍스넷뉴스 최홍기 기자] 한국거래소가 한국콜마홀딩스를 상대로 불성실공시법인 지정을 예고했다. 


한국콜마홀딩스는 지난 16일 자회사인 한국콜마주식회사의 채무액에 대한 담보를 채권자인 한국산업은행 천안지점에 제공했다고 17일 공시했다. 채무액은 850억원 상당이다. 


담보물은 한국콜마홀딩스가 보유중인 콜마비앤에이치 보통주 440만주다. 담보설정금액은 1020억원이다. 이는 자기자본대비 16.9%에 해당한다.


이에 한국거래소 유가증권시장본부는 담보제공 결정 사실을 지연 공시했다는 이유로 불성실공시법인으로 지정예고했다. 



거래소는 심의를 거쳐 한국콜마홀딩스의 불성실공시법인지정 여부등을 결정할 예정이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