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직립형 세탁·건조기 '트롬 워시타워' 첫 선
동급제품 위아래 설치시보다 높이 87mm 낮아져


[팍스넷뉴스 류세나 기자] LG전자가 세탁기와 건조기를 묶은 일체형 디자인의 원바디(One Body) 제품 ‘트롬 워시타워’를 선보였다. 


23일 LG전자는 온라인 유튜브 계정을 통해 트롬 워시타워를 처음 공개했다. 


이 제품의 가장 큰 특징은 세탁기와 건조기가 일체형 디자인으로 구현됐다는 점이다. 또 건조기와 세탁기를 위아래로 설치했을 때보다 높이도 낮아져 세탁물을 넣고 빼기 용이해진 것도 강점이다. 기존에 동급의 드럼세탁기와 건조기를 위아래로 설치할 때보다 높이가 약 87mm 낮아졌다.


제품의 용량은 세탁기 21kg, 건조기 16kg이다. 트롬 워시타워는 별도의 스마트폰 앱이나 유선으로 연결할 필요 없이 하단의 세탁기와 상단의 건조기 기능이 연결된다. 세탁기가 사용한 세탁코스를 건조기로 전달하면 건조기는 가장 적합한 건조코스를 알아서 설정한다.


특히 트롬 워시타워의 ‘건조준비’ 기능은 세탁이 끝나면 바로 건조를 시작할 수 있도록 세탁이 종료되는 시간을 감안해 자동차가 엔진을 예열하는 것처럼 건조기의 컴프레서는 미리 가동을 시작한다.


건조기를 미리 예열하기 때문에 일반 건조기를 사용할 때보다 건조시간이 줄어든다. 트롬 워시타워의 스피드워시 코스로 세탁하면 건조기는 알아서 소량 급속 코스로 설정한다. 이 코스를 사용하면 운동복, 잠옷, 셔츠 등 매일 입는 소량의 옷은 세탁부터 건조까지 1시간 만에 끝난다.  ‘셔츠 한 벌 코스’는 35분 만에 세탁과 건조를 마친다.


LG 트롬 워시타워 씽큐는 두 가지 색상으로 출시되며 가격은 출하가 기준 화이트 399만원, 블랙 419만원이다. LG전자는 이를 시작으로 베이지, 핑크, 그린 등 새로운 색상을 순차적으로 추가해 나갈 예정이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