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차 'XM3', 최단기간 누적 출고 1만대 돌파
출시 49일 만에 달성…대리점에 인센티브 지급 등 영업조직 격려


[팍스넷뉴스 권준상 기자] 르노삼성자동차의 신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XM3’가 회사 사상 최단 기간 누적출고대수 1만대를 돌파했다. 이는 영입일수 기준 49일 만에 달성한 기록으로, 르노삼성차가 출시한 신차 중 가장 짧은 기간에 누적출고대수 1만대를 넘어선 것이다. 


24일 르노삼성차에 따르면 XM3는 공식판매 첫 달인 지난달 5581대를 출고한 데 이어 4월 영업일수 기준 13일 만에 4419대를 기록하며 누적출고대수 1만대를 달성했다. 르노삼성차의 이전 최단 기간 출고 1만대 돌파 기록은 ‘SM6’로, 당시 출시 뒤 영업일수 기준 61일 만에 누적 판매 1만대를 기록했다.


XM3는 사전계약을 시작한 지난 2월21일부터 공식 출고 시점인 3월9일까지 누적계약대수 8542대를 기록했고, 최근 출시 한 달 만에 누적계약대수 2만대를 돌파하며 인기몰이 중이다.



르노삼성자동차는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로 어려운 상황에도 불구하고 선전하고 있는 XM3의 인기를 도약의 기회로 만든다는 구상이다. 그 일환으로 르노삼성자동차는 전시장 방문이 어려운 상황에 대비해 온라인 비대면 고객 서비스를 강화하는 한편, 전국 영업조직에 활기를 불어넣기 위해 XM3 100대 출고를 달성한 대리점들에게 축하메시지와 격려 인센티브를 지급할 방침이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