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 '美호텔인수' 고심..中보험사 소송 '압박'
중국 안방보험 “계약 이행 완료하라" 미 현지법원에 소송 제기


[팍스넷뉴스 김민아 기자] 중국 안방보험이 미래에셋자산운용을 상대로 미국 내 15개 고급호텔을 매입하기로 한 계약 이행 완료를 촉구하는 소송을 현지 미국 법원에 제기했다.


27일(현지시각)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거래상대방인 안방보험사는 이날 미국 델라웨어주 형평법원에 이 같은 내용의 소송을 제기했다.


미래에셋자산운용은 지난해 9월 안방보험이 소유한 미국 내 15개 호텔을 일괄 인수한다는 계약을 체결했다. 뉴욕 JW메리어트 에식스 하우스 호텔, 와이오밍주 잭슨홀의 포시즌스 호텔, 샌프란시스코의 웨스틴 세인트 프랜시스 등의 호텔로 미국 9개 도시에 분포해 있다.


인수 대금은 58억달러(약 7조1000억원)에 이르며 당초 계약은 지난 17일 완료될 예정이었다. 미래에셋은 작년 9월 계약금액의 10%에 해당하는 보증금을 예치했다.


통신에 따르면 안방보험은 “미래에셋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자금 조달과 관련 유리한 조건을 확보하지 못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에 대해 미래에셋 관계자는 “소송이 제기된 것은 맞지만 자금 조달에는 문제가 없다”며 일축했다. 이 관계자는 “안방보험 측이 이행해야 하는 계약 조건이 있는데 이를 이행하지 않아 양 측에서 현재 계약 사항에 대해 조율 중”이라고 덧붙였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