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쇼크
신한금융, 뉴욕 한인의사협회에 진단키트 전달
5000명분···분자 진단 전문업체 (주)씨젠과 공동 기부
신한금융그룹과 ㈜씨젠이 7일 뉴욕 한인의사협회에 코로나19 진단키트 5000명분을 기부했다. 조정훈 신한은행 아메리카 CFO(앞줄 왼쪽부터), 도건우 신한은행 뉴욕지점장, 서태원 신한은행 아메리카 은행장, 장원삼 주 뉴욕총영사, 이현지 뉴욕한인의사협회장, 김준영 신한금융투자 뉴욕법인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출처=신한금융그룹>


[팍스넷뉴스 양도웅 기자] 신한금융그룹이 (주)씨젠과 손잡고 코로나19 진단키트 5000명분을 뉴욕 한인의사협회에 기부했다고 8일 밝혔다. 


씨젠은 분자 진단 전문 기업으로 미국 식품의약국(FDA) 승인을 받은 진단키트를 전 세계 60여개 국가에 수출하고 있다. 


뉴욕 한인의사협회는 신한금융과 (주)씨젠으로부터 받은 진단키트를 한국 교민들을 대상으로 사용할 예정이다. 



뉴욕 한인의사협회는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고 한국 교민 사회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코로나19 드라이브 스루 무료 항체검사'를 주최한 적 있다. 


7일 기준으로 미국의 코로나19 확진자는 122만3468명이며, 사망자는 7만3039명이다.


특히, 뉴욕은 미국뿐 아니라 전 세계에서도 가장 많은 코로나19 환자가 발생한 지역이다. 하지만 진단키트 부족으로 코로나19 검사를 받기 쉽지 않은 상황이다. 


신한금융의 한 관계자는 "코로나19가 확산된 뉴욕 지역 한인 교포들의 어려움을 덜어주고자 코로나19 진단키트 기부를 결정했다"며 "교민을 위로하고 어려움을 함께 이겨낼 수 있도록 힘이 돼 주는 신한금융이 되겠다"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
주요 금융지주, 1Q 대규모 외화환산익에도 '울상'

증권 운용·파생상품 판매서 손실···일부는 기타영업외손익 마이너스

라임 후폭풍 본격화…판매 증권사 ‘긴장’

신영·신금투·KB, 실적 부진…”향후 실적에도 영향”

1Q 실적 양호한 은행···주가도 기지개

지난해 말 대비 반토막에서 20~30%대 하락률로 회복세

기업여신 연체율 급등···금융지주 건전성에 '경고등'

코로나19 피해 본격화 앞두고 건전성 지표 이미 악화

4대 금융지주 1Q 실적 희비…하나 웃고·KB 울고

'비용절감' 하나금융 순이익 20.3%↑, KB는 증권 적자에 13.7%↓

신한·하나·대구銀, 또 키코 배상여부 결론 못내려

분쟁조정안 수용여부 시한 연장만 벌써 5번째

신한금융, KB금융에 1Q 실적 '판정승'

은행 포함 비은행 부문까지 신한 우세

시중은행, 대출 늘어도 이자 제자리

1Q 9개 은행 대출 7.33% 증가, 이자이익은 1%대 성장 그쳐

신한금융, 1Q 순이익 9324억···리딩금융 수성

KB금융과 2천억원대 격차

신한금융 임원, 긴급재난지원금 기부키로

전 그룹사 임직원 기부 금액 '매칭'해 추가 기부하는 방안도 추진

신한銀, '비대면'으로 소상공인 2차대출 속도 'UP'

어플리케이션 '신한 쏠(SOL)'에서 보증서 및 대출 신청 가능

신한금융지주

<신임> ◇부서장 ▲원신한전략팀 부장 천상영

신한은행

<이동> ◇부서장 ▲서소문지점장 김종갑 ▲봉은사로지점장 이진원 ▲강남중앙 기업금융센터장겸 RM 최병찬 ▲강남구청역...

자사주 소각에도 꼼짝 않는 신한금융 주가

다른 주가 부양책도 마땅치 않아···"충당금 미리 쌓는 수밖에"

신한금융, 외화 소셜본드 5억달러 발행

중소기업 지원 자금으로 활용

코로나19 쇼크 209건의 기사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