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구본무 LG 회장 2주기 '차분한 추모'
별도행사없이 경영 업적 담은 영상 사내 인트라넷 게시


[팍스넷뉴스 류세나 기자] LG그룹이 고(故) 구본무 회장의 별세 2주기를 공식 행사 없이 조용히 보낸다.


LG그룹은 고 구본무 회장의 별세 2주기인 20일 회사 차원의 별도 행사를 진행하지 않고, 고인의 생전 경영활동이 담긴 영상물을 사내 인트라넷에 게시하는 방식으로 추모한다고 밝혔다.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한다는 차원에서도 오프라인 행사를 지양한 것으로 알려졌다.


회사 관계자는 "생전에 과한 의전과 복잡한 격식을 멀리하고 소탈했던 고인의 뜻을 기려 온라인으로 차분하고 간소하게 추모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사내 인트라넷에 공개된 3분 분량의 추모영상은 고 구본무 회장이 1995년 취임한 이후 전자·화학·통신서비스 핵심 사업군 구축, 국내 최초 지주회사체제 전환, ‘LG Way’ 선포 등 100년을 넘어 영속하는 LG를 만들기 위한 고인의 리더십을 조명한다. 또한 뚝심과 집념으로 세계 유일의 대형 OLED 패널을 생산하고 자동차 전지를 글로벌 일등사업으로 일구는 한편, ‘R&D경영’과 LG의 핵심신념인 ‘고객가치’에 대한 내용도 담긴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지난해 1주기 때는 여의도 LG트윈타워에서 고인의 장남인 구광모 LG 회장을 비롯한 계열사 임직원 4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추모식이 진행됐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