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프알엘코리아, 2년 만에 ‘지유’ 매장 철수
日 불매에 코로나19 이중고...“매장 닫고 유니클로 온라인몰서 판매할 것”


[팍스넷뉴스 최보람 기자]
지유가 한국시장 진출 2년 만에 매장 영업에서 손을 뗀다.


유니클로와 지유 사업을 벌이는 에프알엘코리아는 오는 8월을 전후로 한국 내 지유 오프라인 매장 운영을 중단한다고 21일 밝혔다.


지유는 2018년 9월 한국에 첫 매장을 오픈했으며, 현재 세 개의 오프라인 매장과 온라인 스토어를 운영하고 있다.


에프알엘코리아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한 영향 및 이커머스를 포함한 비즈니스 구조 변화의 필요성 등 다양한 요인들을 반영한 결과”라며 “지유 온라인 스토어는 7월까지 운영하며 향후 준비 기간을 거쳐 유니클로 온라인 스토어를 통해 제품을 판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업계에서는 코로나19와 더불어 지난해 촉발된 일본불매가 매장 철수의 주요 원인 아니었냐는 반응을 보인다. 실제 매년 최대실적 행진을 벌여온 에프알엘코리아는 작년 7월 이후 영업환경 악화로 인해 19억원의 영업적자를 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